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얼루어코리아

새해에는 자원봉사를 취미로 가지면 어때요?

‘나를 사랑하자’ ‘세상의 주인공은 나’ 등등 세상에는 ‘나’만을 위한 것이 넘쳐나죠. 그런데 잠깐만요. 새해에는 나에게만 집중하는 시간을 내려놓고 다른 사람을 돌아보는 건 어때요?

92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내가 할 수 있는 만큼만, 너무 어렵지 않게, 재미있게 할 수 있는 자원봉사는 없을까요? ‘나’에게만 집중된 삶이 이제는 충분하다면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다른 사람들을 돌아보는 일을 해보아요. 그렇게 함께하다 보면 분명히 더 깊은 곳에 있는 나의 새로운 면도 발견할 수 있을 거예요!


하나. 봉사는 언제, 어디서든 할 수 있어요!


자원봉사를 하고 싶은데, 정기적으로 가는 건 아직 부담스럽다면? 자원봉사포털 (https://www.1365.go.kr/) 에서 나에게 맞는 자원봉사를 찾아보세요. 교육 봉사, 노인 케어, 체험활동 등 다양한 봉사 활동을 선택할 수 있어요. 봉사 기간도 기재가 되어 있으니 단기간 봉사부터 장기 봉사까지 상황에 맞게 선택해 보세요!


둘. 사람에게 고통받고 있는 동물을 돌보는 일은 어때요?


갈 곳을 잃은 동물들이 모여있는 보호소에서는 많은 사람들의 손길이 필요해요. 얼마 전 제대로 관리가 되지 않아 보호소임에도 많은 강아지들이 고통받았던 국내 사설 보호소인 애린원이 철거되면서 그곳에 있던 유기견들을 돌보는 손길이 필요한 상황이라고 해요. #비글구조네트워크 나 #종합유기견보호센터 를 확인한다면 좀 더 빠르게 자원봉사 자리를 찾을 수 있어요.


셋. 소모임 어플을 켜고 함께할 사람을 찾아보세요!


좀 더 정기적으로 봉사활동을 하고 싶다면 함께 하는 사람들이 중요해요. 혼자 정기적으로 봉사를 하기란 쉽지 않으니까요. ‘소모임’ 어플에서는 지역별로 다양한 자원봉사 모임들을 쉽게 검색할 수 있고 가입도 참여도 간편하게 되어 있어요. 함께하는 사람들과 손발을 맞추다 보면 봉사가 취미가 되어 있을 거예요.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