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얼루어코리아

트렌드로 떠오른 '내추럴 매트'

8,02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말간 바탕에 포근한 질감, 섬세한 빛을 드리우는 ‘내추럴 매트’ 텍스처가 트렌드로 떠올랐다.  

NATURAL MATTE BASE  
 시도 때도 없이 변하는 베이스 트렌드 탓에 도대체 어떤 파운데이션을 꺼내야 할지 고민이라면 매트와 글로시를 아우르는 ‘내추럴 매트’ 텍스처에 주목하자. 2019 가을/ 겨울 로에베, 끌로에, 마크 제이콥스 쇼에 선 모델들은 파우더를 얹은 듯 보송해 보이지만 이마와 광대, 턱 등에 투명한 빛이 감도는 베이스 메이크업을 연출했다. 피부 본연의 자연스러운 질감은 살리면서 부분적으로 비치는 광을 더한 것. “섬세한 텍스처가 얼굴 위에서 흐릿하고 은근하게 퍼진 효과를 내죠. 파우더의 적절한 사용으로 포근한 스웨이드 느낌을 주는 거예요.” 맥의 수석 메이크업 아티스트 린 데스노이어(Lyne Desnoyers)의 설명이다. 전문적인 테크닉 없이는 어려울 것 같지만 프라이머, 파운데이션, 파우더가 적절한 균형을 이루면 문제없다. 일단 과한 유분기를 잡기 위해 티존에 프라이머를 바른 뒤, 얼굴 전체에 세미 매트한 마무리감의 파운데이션을 얇게 펴서 물들인다. 이때 파운데이션의 텍스처만큼이나 중요한 것이 컬러 선택이다. 목과 얼굴 톤에서 생기는 사소한 차이는 피부를 순식간에 두껍고 텁텁하게 만든다. 턱선 주변의 피부와 딱 맞는 컬러를 골라 꼼꼼하게, 여러 번 두드려야 보송한 광채를 끌어올릴 수 있다. 이후 파우더는 얼굴 외곽에만 스치듯 쓸어주는 정도면 충분하다.  

1 VDL의 루미레이어 일루미네이터 SPF30/PA++. 40ml 3만5천원. 2 맥의 엑스트라 디멘션 스킨피니쉬 #콜드 컴포트. 9g 5만3천원. 3 슈에무라의 언리미티드 컨실러. 7ml 3만9천원대. 4 시슬리의 휘또 뗑 울트라 에끌라. 30ml 가격미정. 5 VDL의 루미레이어 코렉팅 파우더. 14g 3만8천원. 6 시코르의 엑스퍼트 벨벳 커버리지 스틱파운데이션. 18g 2만9천원. 7 정샘물의 프로래스팅 피니쉬 파우더 #베어스킨. 12g 3만6천원. 8 어반디케이의 스테이 네이키드 리퀴드 파운데이션. 30ml 4만7천원. 9 아리따움의 올데이 워터 프라이머. 30ml 1만5천원대. 10 fmgt의 잉크래스팅 파우더 파운데이션 SPF30/PA++. 13g 2만2천원.    

NATURAL MATTE LIPS  
‘내추럴 매트’ 텍스처는 립 메이크업에서도 존재감을 드러낸다. 벨벳처럼 부드러워 보이면서 입술 중앙에 윤기를 더해 도톰한 볼륨감을 불어넣은 것이 포인트. 특히 검붉은 레드 컬러와 만나면 특유의 센 느낌이 중화된다. 2019 가을/겨울 오스카 드 라 렌타, 끌로에, 파코 라반, 록산다 등 수많은 컬렉션 속 모델들의 입술에도 선명한 버건디 컬러가 입혀졌지만, 부분적인 빛을 더해 강렬함보다는 빈티지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립 라인을 과장하거나 선명하게 그리지 않고, 입술 모양에 자연스럽게 어울리도록 했어요. 완벽한 섬세함을 살린 거죠.” 록산다 쇼를 담당한 메이크업 아티스트 미란다 조이스(Miranda Joyce)의 말이다. 그렇다. 중요한 건 ‘내추럴 매트’, ‘레드’ 그리고 ‘스머징’의 조화다. 먼저 매트한 레드 립스틱을 입술 전체에 발라 손가락으로 두드려가며 경계를 퍼뜨린 다음, 촉촉한 리퀴드 립으로 입술 안쪽만 살짝 터치한다. 매트함을 살려야 하므로 번쩍이는 광이 강해지지 않도록 주의한다. 시간이 지나면서 겉에 바른 리퀴드 립이 물들어 자연스러운 윤기가 비칠 것이다. 좀 더 보송함을 주고 싶다면 입술 위에 레드 컬러의 섀도를 얹는 것도 좋다. 이때 아이 메이크업은 연한 베이지톤으로 한 듯 안 한 듯 음영만 더해 입술에 시선이 가도록 하자.  

1 샤넬의 루쥬 알뤼르 잉크 퓨전 #824 베리. 6ml 4만5천원. 2 지방시 뷰티의 르 루즈 #랑떼르디. 3.4g 4만8천원. 3 맥의 매트 립 무스 #오프 더 레코드. 7ml 3만3천원. 4 헤라의 센슈얼 파우더 매트 #435 팜파스. 5g 3만5천원대. 5 에스티 로더의 퓨어 컬러 디자이어 매트 #413 데바스테이트. 3.1g 4만5천원대. 6 디올의 루즈 디올 울트라 케어 립스틱 #999. 3.2g 4만5천원대. 7 입생로랑 뷰티의 더 슬림 쉬어 마뜨 #107 베어 버건디. 2.2g 4만7천원대. 8 슈에무라의 루즈 언리미티드 앰플리파이드 마뜨 #RD174. 3g 3만9천원대.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