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얼루어코리아

택시 기사님 선글라스 귀환? 90년대 색안경이 이토록 핫한 이유!

틴트 선글라스 트렌드 따 라잡기!

2,34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8090세대에나 유행했을법한 색안경이 새삼스럽게 화제다. 선글라스라고 하기엔 너무 밝고, 아니라고 하기엔 다소 불투명한 이 안경은 틴티드 선글라스, 뷰티 선글라스 등으로 불리며 패피들의 사랑을 받는 중이다.


눈에 딱 붙는 작은 알, 대부분 옐로 컬러를 베이스로 한 디자인이 특징인 그 시절과 달라진 점이 있다면? 좀 더 담대해진 실루엣과 훨씬 다양하게 업그레이드된 컬러 리스트!

출처Photo By Getty Images

응답하라 1980

출처@dlehdgnl

틴트 선글라스 스타일링을 이야기할 때 빼놓을 수 없는 패셔니스타 이동휘. 허를 찌르는 깔 맞춤, 감각적인 패턴 플레이로 완성하는 레트로 룩을 즐기는데, 그의 키 아이템은 바로 안경. 평소에는 다양한 프레임의 안경으로 스타일링을 마무리하고, 다소 단조로운 옷을 입을 때에는 뿔테에 컬러 렌즈가 더해진 컬러 선글라스로 포인트를 주곤 한다.

출처@dlehdgnl

마, 이게 진짜 멋이다!

출처@jungnam_bae

출처@jungnam_bae

레트로 무드와 현대적인 감성을 넘나드는 명실상부 패션 천재 배정남. 공식에 구애받지 않는 과감한 스타일링의 귀재인 그는 수트를 입을 때에도 남다르다. 이너와 아우터에 모두 과감한 패턴을 더하거나, 아버지 옷장에서 꺼낸 것 같은 와이드한 넥타이를 매거나, 캐주얼한 오버핏 쓰리피스 수트에 캐주얼한 스니커즈를 매치하거나 하는 식으로. 여기에 그의 눈웃음이 투명하게 보이는 틴티드 선글라스를 매치하는 센스도 관전 포인트다.

출처@jungnam_bae

여배우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비법?


출처@ssoheean

출처@superstar_jhs

틴트 선글라스가 뷰티 선글라스로도 불리는 이유는 바로 쌩눈(?) 을 대놓고 가리기보다는 자체 필터 효과로 메이크업을 한 듯한 느낌을 주기 때문. 소희처럼 내추럴한 옷차림에 매치할 때에는 마치 정말 민낯으로 급하게 나온 듯 프레임이 커다랗고 비교적 짙은 컬러의 선글라스를 무심하게 쓰는 것이 멋스럽다. 전효성처럼 풀 메이크업을 한 후에는 다소 프레임이 작인 디자인을 추천한다. 오나라처럼 상의와 컬러를 맞추는 것도 좋은 방법!

출처@sabita_5

빌보드 무대에도 오른 선글라스?

빌보드 뮤직 어워드 무대에서 틴티드 선글라스를 착용한 방탄소년단의 제이홉과 지민. 각자의 헤어 컬러와 비슷한 색상의 선글라스를 써 은근히 안정적인 느낌을 더했다. 90년대에 유행했을법한 색안경이 드레시한 수트에도 잘 어울린다는 것을 보여준 완벽한 예시!

출처Photo by Kevin Winter/Getty Images for dcp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