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아티션

'라라랜드'를 싱어롱으로 만날 수 있는 기회!

아트랑

1,32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출처영화 <보헤미안 랩소디> 스틸 | 네이버영화

이제는 영화팬들 사이에서 음악 영화라면 으레 한 번쯤은 경험하는 문화로 자리 잡은 '싱어롱'(sing-along). 음악, 뮤지컬 영화를 보다 보면 흥을 주체하지 못하고 따라 부르고 싶어 지는 순간이 찾아오기도 하죠. 특히 N차 관람을 한 관객이라면 더더욱 말입니다.

출처제4회 충무로뮤지컬영화제에서 싱어롱 상영하는 <라라랜드> | 네이버영화

이미 지나간 뮤지컬 영화를 싱어롱으로 다시 만날 수 있는 기회가 왔습니다. 뿐만 아니라 뮤지컬 팬들과 영화 팬의 마음을 설레게 할 고전, 신작 뮤지컬 영화들과 씨네 라이브까지 한자리에 모인 '축제'가 있다고 하는데요.

바로, 제4회
'충무로뮤지컬영화제'입니다!
(2019.07.10~13, 4일간 진행)

충무로뮤지컬영화제는 한국영화의 상징인 충무로와 뮤지컬 전문극장 충무아트센터의 뮤지컬이 만나 탄생한 영화 축제입니다. 올해는 '싱어롱 침프 섹션' 영화 <라라랜드>를 싱어롱으로 상영할 예정이라 벌써부터 기대를 모으고 있는데요. 어떤 다른 작품들이 준비되어 있을까요?


뮤지컬 영화 신작
★더 쇼(the show) 섹션★

<카라니아> <포에버 유>

출처영화 <카나리아> 스틸 | 충무로뮤지컬영화제 제공

<카나리아>는 1982년 인종차별정책으로 신음하던 남아프리카 공화국의 현실과 군대 내부의 억압적인 질서를 그렸는데요. 군합창단 소속의 게이 청년이 겪는 고뇌를 절제된 선율의 음악으로 담아낸 작품입니다. 

출처영화 <포에버 유> 스틸 | 충무로뮤지컬영화제 제공

<포에버 유>는 이탈리아 국민가수 루치오 바티스티의 노래를 토대로 만든 주크박스 뮤지컬 영화입니다. 영화 원제 '모험'(Un'awentura)은 영화의 기초가 된 루치오 바티스티의 히트곡 이름이기도 합니다. 이탈리아 소도시를 배경으로 아름다운 풍경 또한 만날 수 있다고 하네요.

이외에도 충무로뮤지컬영화제 제작지원프로그램, 공모전 등을 통해 선정된 10편의 신작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고전 뮤지컬 영화의 복원과 재발견

★클래식(Classic) 섹션★


<우드스탁: 사랑과 평화의 3일>

<레미제라블: 25주년 특별 콘서트>

<빌리 엘리어트>

<오즈의 마법사>

출처<우드스탁: 사랑과 평화의 3일> | 충무로뮤지컬영화제 제공

<우드스탁: 사랑과 평화의 3일>은 1969년 8월 15일부터 17일까지 미국 뉴욕에서 단 3일 간만 진행된 록 페스티벌 '우드스탁 페스티벌'의 실황 다큐멘터리입니다. 60년대 미국의 사회적 혼란함, 열악한 상황에도 30만 명이 집결한 전설의 록 페스티벌이라고 하는군요. 

출처<레미제라블: 25주년 특별 콘서트> | 충무로뮤지컬영화제 제공

영화제 2, 3회에 걸쳐 상영해 관객의 사랑을 받았던 <레미제라블: 25주년 특별 콘서트>의 실황도 다시 만날 수 있습니다. 뮤지컬 전문 공연장인 충무아트센터에서 상영돼 라이브 공연의 감동을 재현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출처<빌리 엘리어트> <오즈의 마법사> | 충무로뮤지컬영화제 제공
지금까지도 많은 이들에게 사랑받는 고전 <빌리 엘리어트>와 <오즈의 마법사>는 음성 해설과 한글 자막을 넣어 배리어 프리로 상영될 예정입니다. 

충무로 고전 영화에 대한 오마주

★충무로 리와인드 섹션★

<씨네라이브: 오발탄>

<씨네라이브: 흥부와 놀부>

출처<오발탄> <흥부와 놀부> 스틸 | 충무로뮤지컬영화제 제공

개막작 <오발탄>은 씨네라이브 버전으로 충무로 리와인드 섹션에서 한번 더 상영됩니다. 충무아트센터 소극장 블루에서 조윤성 음악감독의 재즈 피아노 독주, KBS 성우극회에서 직접 출연해 대사를 라이브로 연기한다고 합니다.


<흥부와 놀부>역시 경기소리꾼 이희문 연출로 씨네라이브로 선보일 예정입니다.

작성자 정보

아티션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