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배우만덕

2020년 기대작 드라마 라인업.list

컴백작이 줄줄이 이어진다!!

44,93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영화관람

얼마 안 남은 2019년이 아쉽지 않을 정도로
빵빵한 라인업 자랑한다는 2020년 드라마 작품들!!

화제의 컴백작부터 벌써 촬영을 시작해 탄탄한 스토리를 만들고 있는 드라마까지


아낌없는 박수를 보내고 싶은 작품들을 지금부터 함께 보도록 하겠음!!

하트파워
이태원 클라쓰

박서준, 김다미 주연의 JTBC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


‘이태원 클라쓰’는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여 불합리한 세상 속, 고집과 객기로 뭉친 청춘들의 ‘힙’한 반란을 그린 작품

방탄소년단 뷔도 기대하고 있다는 이 작품은 오는 1월 31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음

까까머리로 완벽 변신한 박서준은 박새로이 역을 맡아 열연할 예정이라고 하는데 싱크로율이 너무 높아서 입이 떡 벌어질 정도임 ㅇㅇ

상대역으로는 영화 <마녀>에서 활약했던 배우 김다미가 출연한다고 하니 기대되지 않을 수 없는 작품임!!

보건교사 안은영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 예정인 ‘보건교사 안은영’

‘보건교사 안은영’은 평범한 이름과 달리 특별한 능력을 지닌 보건교사 안은영이 새롭게 부임한 고등학교에서 심상치 않은 미스터리를 발견하고, 위험한 사건들로부터 학생을 지키기 위해 한문 교사 인표와 힘을 합쳐 싸워나가기 시작하는 이야기

앞서 영화 <82년생 김지영>을 통해 소설 원작 영화의 진가를 보여줬던 배우 정유미가 보건교사 안은영 역을 맡아 열연할 예정이라고 함

깊이 있는 연기를 보여주고 있는 그녀이기에 다시 한 번 뜨거운 연기를 볼 수 있길 희망함!!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또 다른 소설 원작 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는 이도우의 동명 장편 소설을 원작으로 하여 JTBC에서 방송 예정임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는 서울 생활에 지쳐 북현리로 내려간 해원(박민영)이 독립서점을 운영하는 은섭(서강준)을 다시 만나게 되며 펼쳐지는 가슴 따뜻한 로맨스를 그림


이 드라마는 박민영과 서강준이 주연을 맡아 열연할 예정이며 이미 탄탄한 주조연 라인업을 갖춘 상황임

여기에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 출연했던 배우 이재욱이 서강준의 친구로 잔망미 넘치는 모습을 보여준다고 하니 벌써 눈이 호강인 것 같음 ㅎㅎ

하트 세레나데
슬기로운 의사생활 & 비밀의 숲2

tvN에서 준비하고 있는 두 개의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과 ‘비밀의 숲’

신원호 감독의 신작 ‘슬기로운 의사생활’은 일찌감치 유연석, 조정석, 정경호 등 최고의 라인업을 구축했음


누군가는 태어나고 누군가는 삶을 끝내는, 인생의 축소판이라 불리는 병원에서 평범한 듯 특별한 하루하루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임

‘비밀의 숲’은 시즌1과 동일한 라인업으로 배우들 출연을 확정했으며 이수연 작가가 집필을, 박현석 감독이 연출을 맡을 예정이라고 함

더 킹 : 영원의 군주

수많은 히트작을 탄생시킨 김은숙 작가의 신작 ‘더킹 : 영원의 군주’ 역시 2020년 방송을 목표로 두고 열 촬영 중인 것으로 알려져 있음

악마의 속삭임에 맞서 차원의 문(門)을 닫으려는 이과(理科)형 대한제국 황제 이곤과 누군가의 삶·사람·사랑을 지키려는 문과(文科)형 대한민국 형사 정태을의 두 세계를 넘나드는 공조를 통해 때론 설레고, 때론 시린,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라는 ‘더킹: 영원의 군주’

주연은 ‘상속자들’로 김은숙 작가와 호흡을 맞춘 배우 이민호와 ‘도깨비’로 작가를 만났던 배우 김고은이 맡았으며 이외에도 탄탄한 라인업으로 내년 시청자들을 찾아갈 예정이라고 함

김희선, 김태희, 김수현 등 최고의 한류 스타들이 대거 내년에 컴백을 목표로 드라마를 확정하고 있으며 오랜 시간 건강 문제로 활동을 쉬었던 김우빈 역시 활동을 재개하고 있음

흐물흐물

2020년은 모두에게 행복하고 즐거운 한 해가 되었으면 좋겠음!!!!

작성자 정보

배우만덕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