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현대자동차

베일 벗은 코나 일렉트릭, 그 공개 현장 속으로

5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현대자동차의 세계 최초 소형 SUV 전기차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이 국내 최초로 공개됐습니다. 현대차는 지난 12일(목) 코엑스에서 열린 대한민국 대표 전기차 엑스포 ‘EV 트렌드 코리아 2018’를 통해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을 공식적으로 대중들에게 소개했는데요. 자세한 현장 소식을 지금부터 생생하게 전해드립니다.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 국내 첫 공개 장소, EV 트렌드 코리아 2018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 공개 행사는 얼마전 서울에서 개최된 전기차 엑스포 ‘EV 트렌드 코리아 2018’ 현장에서 진행돼 자동차 업계 관계자들을 비롯한 많은 이들의 이목을 집중시켰습니다. EV 트렌드 코리아 2018은 서울시 삼성동 코엑스 내 위치한 전시관 B홀에서 4월 12일(목)부터 15일(일)까지 나흘간 성황리에 진행됐는데요. 개최 첫날 진행된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 신차발표회가 현장의 열기를 한층 북돋았다는 후문입니다.

행사장 입구 옆에는 행사 개요와 각 브랜드의 부스 위치를 확인할 수 있는 대형 배너가 설치되어 있었습니다. 위 배치도에서도 볼 수 있듯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 신차발표회가 진행된 현대자동차 부스는 EV 트렌드 코리아 2018에 참여한 브랜드들 중 가장 큰 규모였는데요. 이를 통해 전기차 업계 리딩 브랜드로서의 현대차의 위상을 엿볼 수 있었습니다.

EV 트렌드 코리아 2018 속 현대자동차 부스 엿보기

현대자동차 부스에 도착하니 이날의 주인공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의 위풍당당한 모습이 단번에 시선을 사로잡았습니다. 본격적인 행사에 앞서 차량을 가까이서 확인하려는 인파로 차량 주변이 북적이고 있었는데요.

아스팔트 그레이 컬러가 입혀진 현대자동차 부스 바닥에는 흰 색 차선이 그려져 있어 방문한 사람들에게 마치 도로 위에 서있는 듯한 인상을 선사했습니다. 특히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의 1회 충전 주행거리를 나타내는 ‘406km’라는 키워드도 곳곳에 적용돼 곧 시작될 신차발표회에 대한 기대감을 불러일으켰습니다.

국내 최초로 베일 벗은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 신차발표회는 현대자동차 국내커뮤니케이션팀 장동욱 부장의 인사말과 함께 시작되었습니다. 연단에 올라 현장에 모인 참석자들에게 환영의 인사를 전한 장동욱 부장은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의 공개를 공식적으로 선언했는데요. 세계 최초 소형 SUV 전기차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이 고객들의 삶을 더욱 편리하고 혁신적으로 바꿀 것임을 강조하며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습니다.

뒤이어 현대자동차 국내상품전략팀 류제혁 과장이 등장해 부스 상단에 설치된 디스플레이를 통해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을 본격적으로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구체적으로는 주행거리, 소형 SUV, 첨단과 안전, 특화서비스 등 총 네 가지 핵심 키워드를 바탕으로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의 핵심 특장점을 알아볼 수 있었는데요. 이날 현장에서 소개된 내용을 조금 더 자세히 전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Keyword 1. 주행거리

이날 발표에서 가장 관심을 모았던 주제는 다름아닌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의 주행거리였습니다. 지난 1월 예약판매 당시 공개된 수치였던 390km를 훌쩍 넘기며 406km라는 1회 충전 주행 가능 거리를 달성한 것인데요. 이는 한 번 충전만으로도 서울에서 부산까지 이동할 수 있는 거리입니다. 더불어 빠른 충전 시간도 또 다른 강점으로 소개되었는데요. 64kWh 배터리를 기준으로 100kW 급속 충전 시 54분 만에 80%까지 충전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Keyword 2. 소형 SUV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은 현대차의 글로벌 첫 소형 SUV 코나(Kona)의 디자인을 계승하면서도, 전기차 특유의 미래지향적인 디자인 요소를 겸비해 독보적인 매력을 가진 친환경차로 탄생했습니다. 분리형 컴포지트 라이트를 기반으로 하는 현대차 SUV의 디자인 아이덴티티를 유지하되 전면부 라디에이터 그릴을 없애고 좌우램프를 수평으로 연결하는 가니쉬를 적용해, 심플하면서도 유니크한 디자인을 완성했습니다.

Keyword 3. 첨단과 안전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에는 전방 충돌 방지 보조 시스템(FCA), 차로 이탈 방지 보조 시스템(LKA), 운전자 주의 경고 시스템(DAW) 등 핵심 안전 사양이 전 트림에 기본 장착됐습니다. 이 외에도 고속도로 주행 보조 시스템(HDA)과 차로 유지 보조 시스템(LFA) 등 첨단 안전 시스템을 동급 최초로 적용했습니다.

또한 실시간 충전소 상태 정보, 예약 충전 기능 등을 제공하는 전기차 특화의 8인치 블루 링크 내비게이션 시스템을 전 모델 기본으로 적용했으며,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SCC), 헤드업 디스플레이(HUD), 전동 시트, 통풍 시트 등 다양한 편의 사양으로 무장해 경쟁 모델과의 차별성을 부각했습니다.

Keyword 4. 특화 서비스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은 아이오닉 일렉트릭과 동일하게 고전압 배터리 평생 보증을 제공하고, 전기차 전용 부품은 10년, 16만 km까지 무상으로 보증합니다. 또한 전기차를 최초 구매하는 고객을 위해 홈 충전기 설치 등을 지원하는 ‘홈 충전기 원스탑 컨설팅 서비스’도 지속 실시할 계획입니다.

또한 현대차는 특별히 지난달부터 고객들의 충전 걱정을 해소시키고자 ‘능동형 배터리 케어 서비스’를 실시해오고 있는데요. 배터리 잔량이 일정 수준 이하로 떨어질 경우, 내비게이션 화면을 통해 가까운 충전소 검색 또는 ‘찾아가는 충전서비스’를 선택할 수 있는 팝업창을 띄워주는 서비스입니다.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의 네 가지 주요 핵심 키워드에 대한 설명을 마친 류제혁 과장은 부스 중앙에 전시된 차량 근처로 이동해 부연 설명을 이어갔는데요.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에서만 만나볼 수 있는 갤럭틱 그레이(Galactic Grey) 컬러의 차량을 통해 앞서 설명한 편의 및 안전 기능들을 직접 시연해 보임으로써 현장에 모인 참석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습니다.

한 눈에 확인하는 현대차 친환경차 라인업

한편 이날 현장에는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 외에도 아이오닉 일렉트릭, 차세대 수소전기차 넥쏘(NEXO) 등이 전시돼 눈길을 끌었는데요. 류제혁 과장의 발표가 끝난 후 현대차의 다른 친환경차 라인업에 대한 설명을 들을 수 있는 도슨트 투어가 이어졌습니다.

먼저 국산 최초 친환경차로 주목 받은 아이오닉 일렉트릭에 대한 설명이 있었습니다. 아이오닉 일렉트릭은 작년 국내 전기차 시장 점유율 60%를 차지하며 전기차 대중화를 이끌고 있는 모델인데요. 에너지소비효율이 1kWh 당 6.3km로 뛰어난 성능을 자랑합니다.

현장에 전시된 아이오닉 일렉트릭은 ‘찾아가는 충전 서비스’를 수행하는 차량이였는데요. 찾아가는 충전 서비스는 현대차 고객센터나 현대 마이카 스토리 앱을 통해 원하는 시간과 장소를 요청하면 전담 직원이 찾아가 배터리를 충전해주는 서비스로, 전기차 탑승 중 갑자기 배터리 충전이 필요한 상황이 오더라도 걱정 없이 이용할 수 있답니다.

뒤이어 수소전기차 넥쏘(NEXO)에 대한 설명이 있었습니다. 넥쏘(NEXO)는 현대자동차의 첨단 기술력이 집약된 차량이라고도 할 수 있는데요. 원격 스마트 주차 보조(RSPA), 차로 유지 보조(LFA) 등 다양한 신기술이 적용되어 있을 뿐만 아니라, 공기 중 함유된 미세먼지를 99.9% 걸러내는 기능까지 갖추고 있어 ‘움직이는 공기청정기’라고 불리기도 합니다.

사진으로 만나는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

EV 트렌드 코리아 2018 내 현대자동차 부스에는 갤럭틱 그레이, 펄스 레드, 초크 화이트 등 총 세 가지 컬러의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이 전시되었는데요. 이날 많은 이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았던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 다양한 모습들을 현장 사진으로 직접 만나보시죠!

1.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 - 갤럭틱 그레이

2.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 - 펄스 레드

3.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 - 초크 화이트

초크 화이트 컬러의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 전시는 조금 더 특별하게 선보였는데요. 차량 내부를 들여다 볼 수 있도록 절개차로 전시되어 관람객에게 특별한 기회를 제공했습니다. 또한 차량 앞에는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 상세 정보를 제공하는 모니터가 마련돼 주행성능, 충전 등 관련 정보들을 직관적으로 확인할 수 있었답니다.

지금까지 전기차 엑스포 ‘EV 트렌드 코리아 2018’ 현장에서 진행된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 신차발표회 현장을 생생하게 전해드렸는데요. 이번 공개를 기점으로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을 전국 방방곡곡 도로 위에서 자주 만나볼 수 있길 기대하며, 향후 전기차 시장에서 눈부신 활약을 해나갈 코나 일렉트릭(Kona Electric)의 행보에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립니다.

작성자 정보

현대자동차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