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트렌디스

자연스럽게 빛나는 피부! '꾸안꾸 메이크업' 쿠션 추천

[신상] 치카이치코 씬레이어 커버 쿠션 파헤치기!

3,91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매일 쏟아져 나오는 신상 중에

오늘 리뷰해볼 제품은 바로 쿠션 제품이야!

출처출처 : IMAXTREE, 제이와이드컴퍼니(배우 전여빈)
대세는 자연스럽게 빛나는 '꾸안꾸 스킨'

2020년 스킨 메이크업 트렌드가

#내추럴 글로우 스킨이라고 하는데

꾸민 듯 안 꾸민 듯 민낯같지만

자연스럽게 빛나는 피부 표현이 포인트야!

즉, 깐댤걀처럼 매끄러운 피부 표현을 위해서는

얇은 커버와 자연스러운 광 표현이 중요한데,

이런 특징에 어울리는 쿠션을 소개하려고 해! 

오늘 소개할 뷰티템은 바로 치카이치코의 씬 레이어 커버 쿠션!

홈페이지에는 ‘얇은 한 겹 커버로 씬 레이어링 -

덧 발라도 뭉침 없는 세미매트 쿠션’이라고 소개하고 있는데,

과연 이 문구가 적절한 지 에디터가 직접 테스트해보도록 할게!!



1단계 - 제품 자세히 보기!
치카이치코 씬 레이어 커버 쿠션의 케이스 디자인부터, 퍼프, 제형, 피니시, 색상까지 알아볼거야
1. CASE

요즘엔 케이스가 예뻐서 화장품을 구매하는 사람들도 많지?

이 쿠션은 차분한 인디핑크색이고(실제로는 베이지 색상에 가까움)

무광 케이스에 글자는 유광으로 해서

케이스를 통해 세미 매트 타입을 표현한 것 같아

디자인은 취향에 따라 호불호가 갈릴 듯!

2. PUFF

치카이치코 씬 레이어 쿠션 퍼프 vs. 클리오 킬커버 쿠션 퍼프

같은 제품이라도 퍼프에 따라서 피부표현이 달라지는 거 인정?

이 퍼프는 물방울 모양으로 뾰족한 부분이 있어서 섬세하게 바르기 좋았어.

그리고 소재는 밀착력 높은 *루비셀(습식 폴리우레탄) 퍼프야

같은 루비셀 퍼프라도 클리오 퍼프는 쫀득한 느낌이라면,

치카이치코 퍼프는 좀 더 뽀송해서 매트하게 마무리되는 것 같아. 

루비셀 퍼프

제형을 많이 머금고, 피부에 균일하게 도포할 수 있어서 광채 메이크업에 효과적인 퍼프

3. TEXTURE

얼마나 얇게 발리는지, 묽은 지 뻑뻑한 지 텍스처를 살펴봤어

이 쿠션은 일반 쿠션처럼

스펀지 안에 리퀴드 파운데이션이 들어있는 제품이야

리퀴드는 너무 뻑뻑하지도 묽지도 않았고,

굉장히 얇고 균일하게 발려서 소량으로도 많은 부위를 커버할 수 있었어 

4. BEFORE & AFTER

세안 후 기초만 바른 상태에서 한 번 레이어링 해봤어! 

세미 매트 쿠션이라는데 한 겹 레이어링했을 때

얼굴 굴곡에 따라 자연스러운 광채가 돌아서

깐달걀 피부처럼 피부가 매끄러워 보였어


5. FINISH

뽀송한데 하이라이터한 듯 광이 나는 피니시!

 *엄청 매트하지는 않고 유분감이 조금 있긴한데,  

 매트 타입에 대한 두려움이 있는 사람들은 기초 보습 튼튼히 할 것!

6. COLOR

이 쿠션은 색상 이름이 특이하게 사람 이름이야 

친구 중에 서연, 지민, 유진, 하은이 있다면 선물하기 좋을 듯!


웜톤, 쿨톤인 에디터 2명이

각각 손등에 전 컬러를 발색해봤어

중간 웜톤인 에디터한테는 22호가 잘 맞았고,

중간 쿨톤인 에디터한테는 17호가 잘 맞았어!


전체적으로 밝게 나온 편이라서

피부 톤에 맞게 가장 자연스러운 표현을 원하면 

한 톤 낮춰서 선택하는 것을 추천하고, 

톤업 효과를 원하면 호수에 맞게 선택하는 것을 추천해

컬러 추천

밝은 내추럴톤 피부(13-15호) > 지민
밝은 쿨톤 피부(17-19호) > 서연
중간 내추럴톤 피부(19-21호) > 유진
중간 웜톤 피부(22호) > 하은

7. INGREDIENTS

요즘 화장품 고를 때 성분도 많이 보잖아? 

그래서 전성분을 캡처해봤어!

보습 성분인 마이크로 세라마이드가 있다고 했는데,

전성분을 보니 '세라마이드 엔피'가 있네!

그래서 매트 타입이지만, 당기거나 건조하지 않았나봐

봄, 가을같은 환절기에 속건조없이 사용하기 좋은 듯!

세라마이드 엔피

피토스핑고신+포화or불포화지방산의 결합으로 만들어지는 성분인데,
피부장벽 매우 유사해서 외부 자극으로 피부를 보호하며, 수분 증발을 막아 보습 효과가 있어!


2단계 - 제품력 테스트하기!
사람들이 쿠션을 구매할 때 가장 궁금해하는 정보를 전달하기 위해 에디터가 소장하고 있는 제품들과 비교하며 커버력, 밀착력, 지속력을 테스트를 해봤어!
1. 커버력 TEST

에스티로더 더블 웨어 파운데이션(좌) vs. 치카이치코 씬 레이어 쿠션(중) vs. 클리오 킬커버 파운웨어 쿠션(우)

커버력 높은 제품들과 비교했을 때 뒤지지 않을 정도로 커버력은 괜찮았어!

그런데 실제 얼굴의 트러블이나 잡티를 완벽하게 가려주는 정도는 아니어서

컨실러와 함께 사용하는 것을 추천해! 

2. 밀착력 TEST

랑콤 뗑이돌 파운데이션(좌) vs. 치카이치코 씬 레이어 쿠션(중) vs. 블리블리 아우래 광채 쿠션(우)

밀착력을 확인해보기 위해

손가락으로 눌렀을 때 얼마나 묻어나는지 확인해봤는데

아무래도 매트하게 고정되는 파운데이션보다는 아니지만

촉촉한 물광 쿠션보다는 밀착력이 좋았어


그리고 오후 3시쯤 수정 화장을 해봤는데,

워낙 얇게 발려서 덧발라도 뭉치지 않고 

매끈한 피부 표현을 다시 재생시켜줘서 좋았어!

마스크 메이크업팁

요즘 마스크를 많이 착용해서 
마스크에 묻어나거나 베이스가 지워지는 것을
걱정하는 사람들이 많은데, 
메이크업을 했다면 묻어나는 것은 어쩔 수 없다..
다만 화장이 지워진 티가 덜 나려면
베이스를 안하거나 최대한 얇게 커버하는 것이 중요!
"첫 터치하고 남은 양으로 마스크에 닿는 부분(광대)을 커버해보자!"

3. 지속력 TEST

메이크업 직후랑, 8시간 후 상태를 비교해봤는데

유분이 조금 올라오긴 했지만

전체적으로 몽글몽글 맺히는 무너짐이나 다크닝이 없이

메이크업 직후 상태를 꽤 잘 유지했어! (예쁘게 무너지는 것 같아)

지속력은 좋은 듯!!


이번 역은 치카이치코 씬 레이어 쿠션입니다!

"얇게 발리면서, 무너지지 않고

자연스러운 결광이 도는 뽀송한 쿠션을 찾는다면"

이번 역에서 내리시기 바랍니다~

롭스에서도 판매 중이니까 테스트해보고 구매해봐~!

오늘 신상 리뷰는 여기까지야!

올 봄, 치카이치코 씬 레이어 쿠션을 통해

매끈한 피부 표현에 도전해보길 바라며,

앞으로도 뷰티 백과사전 시리즈를 참고하여, 현명한 소비하길!!

(피부타입/피부톤이 서로 다른 에디터 7명의 솔직리뷰도 참고해봐~)

트렌디스 뷰티 에디터 팀

트렌디스 에디터님들! 치카이치코 쿠션 사용 후기 '솔직하게' 말씀해주세요~!
(사용한 컬러/피부타입/피부톤 포함해서 알려주세용♡)
에디터A
에디터A
에디터A
에디터A
20호(유진) 사용 악건성/쿨톤

제 피부가 엄청난 극건성인데 발랐을 때 큰 밀림은 없었고 광채가 약하게 나서 좋았습니다. 제 피부색 보다는 많이 밝았지만 파운데이션으로 화장한 후에 더 밝혀주고 싶은 볼 위주로 바르니까 얼굴이 환해져서 좋았어요!
안 읽은 사람 수8
에디터B
에디터B
에디터B
에디터B
20호(유진) 사용 지성/웜톤

일단 커버가 매트한 재질이라 쉽게 먼지가 묻지 않고 가벼워서 좋았어요! 기존에 쓰던 클리오 킬커버쿠션은 쿠션 용기 자체가 좀 두껍고 무겁게 나왔는데 치카이치코는 얇고 가볍게 나와서 휴대하기 좋았습니다

텍스쳐는 확실히 매트해서 유분이 많은 지성피부인 저에게는 아주 좋았어요! 유분이 덜 올라오고 지속이 확실히 오래가더라구요.

제 피부가 대체로 누런톤인데 누런끼도 잘 잡아주고 확실히 톤업효과가 좋아서 소량만 발라도 화사해졌어요! 피부가 칙칙해서 고민이다, 화사한 피부톤을 원한다 하시는 분들 추천합니다. 제품 자체가 밝게 나온 편이라 소량만 발라도 많이 화사해져요!

소량으로 가볍게 발리는 스타일이라 커버력은 킬커버보다는 살짝 덜하다는 느낌이었어요. 무겁게 발리는 걸 좋아하지 않으시는 분들에게 좋을 듯 합니다.

쿠션 퍼프는 굉장히 부드러운 재질이구요 자극 없이 부드럽게 발립니다!
에디터C
에디터C
에디터C
에디터C
22호(하은) 사용 복합성+수부지+여드름 흉터

깔끔하고 차분한 색상의 디자인인 쿠션이었기에 개봉 전부터 디자인이 마음에 들었습니다. 또한 쿠션의 두께가 얇아 언제 어디에서든 부담 없이 들고 다닐 수 있는 디자인입니다. 신 레이어 쿠션이라는 이름에 맞게 정말 얇게 발리는 쿠션이지만 타 쿠션들에 비하여 커버력이 떨어지지는 않습니다. 그러나 색상이 약간 밝고 회색빛을 띄어서 붉은 기 커버가 잘 되긴 하지만 평소 핑크 베이스를 선호하는 에디터의 취향에 맞지는 않았습니다. 쿠션으로 베이스 화장을 할 때 조금 뭉치는 감이 있기는 하지만 퍼프가 에지를 살린 물방울 모양의 퍼프이기 때문에 퍼프로 쉽게 펴 바를 수 있습니다. 새미 매트 피니시의 얇게 밀착되는 제품이기에 쉽게 무너지지 않고 무너지더라도 예쁘게 무너집니다. 실제로 치카이치코 썬 레이어 쿠션을 사용하고 남자친구를 만났는데, 지금까지 썼던 다른 제품들(에스쁘아 비글로우, 랑콤 땡이돌)보다 훨씬 이쁘다고 말했습니다
색상은 조금 아쉽지만 얇게 발려 짱짱한 밀착력과 새미매트한 피부표현으로 호불호 없이 누구나 만족하며 사용할 수 있는 제품입니다.
에디터D
에디터D
에디터D
에디터D
22호(하은) 사용 가을웜톤/지복합+트러블

일단 펴발랐을 때 밀착력이 지금까지 써본 쿠션 중에 가장 좋았습니다. 대체적으로 쿠션은 일반 파운데이션을 브러쉬나 퍼프로 펴바를 때보다 밀착력은 떨어진다 생각했는데 이 제품은 바른 직후에도 들뜸없이 매끈한 피부 표현이 가능한 점이 가장 눈에 띄었습니다. 밀착력이 우수하다보니 들떠보이지 않아 오돌토돌한 잡티들이 커버되어 고급스러운 피부표현이 마음에 들었습니다. 컬러도 평소 23호인 제게 잘 어우려졌고 바른 직후보다 시간이 조금 흐른 뒤 더 자연스럽게 연출되었습니다. 다크닝이 전혀 없는 점 또한 만족스럽습니다. 매끈하고 고급스러운 윤광이 도는데 만졌을 땐 묻어남 없이 매트한 텍스쳐입니다. 커버력은 붉은 기는 잘 잡아주는 정도고, 큰 트러블은 완벽히 커버하진 못하지만 전체적인 피부표현이 매끈하게 연출돼 커버력이 낮다고 느껴지진 않습니다. 제품 자체를 보기 위해 프라이머를 생략하고 도포했는데 모공이 두드러지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바르고 난 후가 너무 가벼운 느낌이라 데일리로 손이 잘 갈 것 같은 제품입니다.
에디터F
에디터F
에디터F
에디터F
20호(유진) 사용 웜톤/복합성(T존 지성)

평소 에스티로더 쿨 바닐라를 사용하는데, 생각보다 밝아서 22호가 더 어울릴 것 같았다. 이렇게 광이 나지만 뽀송한 세미 매트 타입을 찾고 있었는데, 해답을 찾은 것 같다! 소량으로도 얇게 도포되며 얼굴 윤곽에 따라 광이 돌아 피부가 매끈해보이는 점이 마음에 들었다. 대부분 물광/꿀광 쿠션은 지속력이 약한데 이 제품은 뽀송하게 유지돼며 지속력이 좋았다. 하지만 시간이 지나 수분이 날아가면서 살짝 뜨는 것 같아, 기초 단계에서 보습을 충분히 해줘야 할 것 같다. 수정 화장할 때도 좋아서, 결광 피부를 표현하고 싶을 때 이 제품을 사용할 것 같다!
에디터G
에디터G
에디터G
에디터G
17호(서연) 사용 건성/겨울쿨톤

우선 저는 커버력보다 밀착력과 지속력을 중시하는 편인데 이 쿠션은 씬 레이어라는 이름에 맞게 피부에 두껍지 않고 얇게 발려서 좋았습니다! 쿨톤이라 핑크베이스인 17호가 색은 정말 잘 맞았습니다. 근데 평소 21호 쓰는 분들에게는 조금 밝을 수 도 있을 것 같아요. 커버력은 컨실러와 함께 써주면 괜찮은 정도? 단독으로는 확실히 약하긴 했습니다. 가장 좋았던 점은 제가 건성임에도 적당하게 광이 나는 마무리였다는 점! 시간이 좀 지나면 들뜨는 현상은 있지만 그건 다시 두들겨주면 금방 사라지니 괜찮았어요~ 피부표현이 얇지만 깨끗하게 되길 원하시는 분들에게 추천드립니다.
에디터H
에디터H
에디터H
에디터H
20호(유진) 사용 지성/웜톤

우선 컬러가 진짜 딱 뉴트럴베이지라 너무 좋았어요 피부에 노란끼가 좀 있는 편인데 노란걸 바르면 너무 노랗고 핑크톤을 바르면 충돌해서 힘들었거든요. 딱 예쁜 피부색으로 안착되서 좋았어요. 오후에 수정 화장을 할 때 제형이 가벼워서 기존에 남은 파운데이션이랑 충돌을 많이 하지 않는 점도 장점인 것 같아요. 다만, 제형이 가볍다보니 커버력이 아무래도 좀 아쉬웠어요.
오오~~ 상세한 후기 감사합니다~~!!ㅎㅎ

이메일 trend@trendis.me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