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서울대학교병원

"맛을 못 느껴요"질병일까?

3,65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최근 인기리에 종영된 드라마 ‘초콜릿’은 미각을 잃은 요리사가 주인공으로 등장합니다. 머리에 큰 충격을 받아 맛을 못 느낀다는 것인데, 과연 이런 일이 현실적으로 가능할까요? 이비인후과 전문의를 통해 ‘미각소실’에 대해 알아봅시다.

JTBC 드라마, '초콜릿'중에서

미각소실은 크게 세 가지로 나뉩니다. 미각감퇴는 미각이 완전히 소실되지 않았지만 정상보다 감소되는 상태입니다. 이상미각은 정상과는 다르게 느껴지는 상태로 예를 들어, 단맛이 쓴맛으로 느껴지는 경우를 말합니다. 미각과민은 정상보다 매우 예민하게 느껴지는 것입니다.

혀의 맛을 느끼는 부분

미각소실은 보통 후각 상실과 동반됩니다. 미각소실만 단독으로 오는 경우는 상대적으로 드뭅니다. 미각소실의 흔한 원인은 약물로 항류마티즘 약제와 항암제가 대표적입니다. 고혈압 약제인 ‘캡토프릴’도 미각장애를 일으키는 약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밖에 당뇨병이나 갑상샘기능저하증 등 내분비 장애 때문에 생길 수 있으며 다른 감각처럼 나이 들면서 미각도 차츰 감퇴합니다. 악성 종양, 외상, 방사선 치료, 영양실조, 쇼그렌증후군 등도 미각소실의 원인으로 지목되고 있습니다. 

원인을 밝히기 위해 병력 청취와 비강과 구강을 살펴 비염 존재 여부, 혀와 침 분비 상태를 확인합니다. 단맛, 짠맛, 신맛, 쓴맛의 4가지 기본 맛을 느끼는 지 평가하며 후각검사를 병행해야 합니다. 보통 단맛은 자당, 짠맛은 소금, 신맛은 구연산, 쓴맛은 카페인으로 평가합니다. 이상이 발견되면 다양한 방법의 정밀검사를 통해 미각 장애의 정도를 판정합니다.


미각소실은 원인에 따라 치료를 진행한다. 장애를 일으키는 약물을 복용하고 있으면 약을 교체하고 영양실조가 원인이면 글루콘산아연, 비타민A를 보충하면 완전한 회복이 가능합니다. 

드라마에서처럼 외상으로 인한 미각소실은 드물지만 후각소실에 비해 회복되는 경우가 훨씬 많다. 첨가제를 사용해 음식 맛의 풍미를 높여주거나 전문의 상담 후 약물을 사용하는 것도 도움이 될 수 있다.
정은재 교수(이비인후과)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