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트렌드 구루(Guru)

'남친룩' 해 볼라꼬? 데님을 입어봐!

by 아레나옴므플러스

67,30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옷장에 옷은 넘쳐 나는데
뭘 입어야 할 지 고민한 경험!
다들 있지 ????

출처giphy.com
약올림
옷이 100벌이 있어도
입을 옷이 없는 것은 불변의 진리!

출처gettyimagebank.com

뷔페 갔을 때

뭐부터 먹어야 할 지 몰라서 고민하다가

새우 초밥만 먹고 헛 배부르던 때가 생각 나네 

맨날 옷장 앞에서
고민하는 너를 위해 비장의 아이템을 소개할게 !!!

출처giphy.com

그것은   바로

"데님"


캐주얼한 스니커즈부터 부츠, 로퍼 

인기 폭발했던 블로퍼까지

몽땅 소화하는 데님의 매력.

우리도 즐겨하는 
데님 + 스니커즈
코디부터 살펴 볼까? 

(왼쪽부터) 복고풍 아이스 데님 팬츠 39만 5천원 시스템 옴므, 흰색 하이톱 운동화 6만 9천원 반스 제품. 디스트로이드 진 4만 9천원 H&M, 소가죽 소재 흰색 스니커즈 14만 8천원 플락 제품.

우쭐!

그레이 후드와 맨투맨에 연청이라니.

실패하기 굉장히 어려운 스타일이야. 


체크 남방을 두르고 롤업까지 하니까

저대로 엠티를 가야할 것만 같네 (아련)  



(왼쪽부터) 벨트 장식의 스키니 데님 팬츠 9만9천원 르블랑 서울, 녹색 하이톱 스니커즈 9만 9천원 컨버스 제품. 아플리케 장식의 데님 팬츠 40만원 리바이스, 캐주얼한 파란색 스니커즈 5만 4천원 반스 제품.

삐침

스니커즈의 신, 컨버스와 반스. 


아무래도 컨버스랑 반스는

데님이랑 신으라고 나온 듯!


이렇게 찰떡궁합일 수가 없네. 

 

이동휘와 류준열이라서 예쁜 것도 있지만

누가 신어도 성공 확률이 높은 

데님에 스니커즈! 


찰떡궁합, 칭찬해 - 


다음은 언밸런스 해 보이지만
센스 넘치게 연출 가능한 연출! 
데님과 로퍼

밑단을 커팅한 데님 팬츠 8만 9천원 자라, 송아지 가죽 로퍼 52만 9천원 파라부트 by 유니페어.

(왼쪽부터) 일자형 셀비지 데님 팬츠 6만 8천원 에잇세컨즈, 블랙 카프 소재 페니 로퍼 42만 8천원 로크. 스트레치 소재가 가미된 셀비지 데님 팬츠 5만9천9백원 유니클로, 광택 있는 부드러운 소가죽 소재 페니 로퍼 25만원 락포트.

정색

호불호가 갈릴 수 있다고 생각해.

하얀 양말을 보고 말이지, 게다가 저 롤업! 


언젠가 이런 말을 들은 적 있어. 

'롤업 데님에 로퍼를 신은 남자는 가다가도 뒤돌아 본다!'


개인적으로 난 호! 

어려운 듯 하지만 센스가 넘쳐 보여. 


물 빠진 펑크 데님 팬츠 1백11만원, 투박한 버클 장식을 한 몽크 스트랩 슈즈 1백 47만원 모두 구찌 제품.

이동휘는 굉장히 스키니한 팬츠에 매치했네. 

크 - 


인간 인스타그램 이동휘의 데님, 칭찬해 - .


마지막 
데님과 부츠

오... 어려움이 물씬 몰려오네

(왼쪽부터) 커팅 데님 팬츠 5만 9천 9백원 에잇세컨즈, 갈색 스웨이드 첼시 부츠 37만 8천원 로크 제품. 워싱 데님 팬츠 4만 9천원 자라, 스트랩 장식을 한 첼시 부츠 가격미정 올세인츠 제품.

오 괜찮은데,
하지만 데일리룩 보기가 필요해!
라고 고민할 때,


데님의 마법사를 발견했어! 


바로 모델 겸 방송인 '주우재'

진을 이렇게나 잘 소화하다니

데님 문신 하셔야 할 듯

부츠마저 멋스럽게 소화한 주우재 ㅠㅠ


빈티지 워싱 데님 팬츠 91만원 생 로랑, 뒤축이 잘린 뮬 82만원 구찌 제품.

날씨가 좀 더 따뜻해지면

뒤축이 잘린 블로퍼를 신어봐! 


슬리퍼처럼 편하면서 멋은 로퍼처럼 챙길 수 있어

일석 이조지! 

역시 데님이 최고지?

옷 사려고 고민하고 있다면
데님부터 확인하는 것이 좋겠어!

<ARENA 2017년 2월호>


PHOTOGRAPHY 기성율

MODEL 박승지, 허현

DIGITAL EDITOR 박선영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