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MNM

위기에 빠진 K리그 수도권 팀, 서울·인천·성남

시즌 초 주춤하는 K리그1 수도권 팀

11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구조대

몇몇 구단이 한창 속도를 내고 달리기 시작한 가운데,
아직 시작도 제대로 못한 채 한숨 쉬는 구단들이 있다.

그중 수도권 세 팀을 조명해본다.

올해도 변함없이(?) 첫 승을 올리지 못한 채

7경기를 치른 인천...

외톨이

시즌 초 부침을 겪은 것이

하루 이틀 일은 아니지만 팬들은 지쳐간다.

위로해요

현재 5연패를 고전하는 중이다.
참고로 5연패는 팀 최다 연속 패배와 타이다.

시즌 초 기성용 이적 논란부터

성인돌 마케팅 논란까지.

원치 않게 대중의 주목을 받았던 서울은

요즘 안타까운 성적으로 더욱 집중 관심을 받고 있다.

영화관람


4연패의 늪에 빠진 서울은

다음 경기 상주전에 또다시 패하면서

마지막으로 부침을 겪고 있는 수도권 팀은

축하축하!

개막 이후 4경기에 2승2무를 거두며
순조로운 출발을 보인 성남은

다른 팀에 비하면 양호한 편이지만

위로해요

3경기 동안 무려 5실점이나 기록한 것은

꽤 충격적이다.

다행인 것은 아직 남은 경기가 많다는 것!

잠깐의 ‘액땜’이라 생각하면


딛고 일어설 것이고,

그저 한숨만 쉰다면 

지금의 순위를 바꾸기 힘들 것이다. 



삼각 응원단

팬들을 위해 조금 더
고군분투 하는
세 팀을 기대해본다!

불꽃
.
.
.

화이팅!

작성자 정보

MNM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