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케이비알

실패한 마이너리거 외야수..KBO에선 최고 마무리 투수?!

[와이번스 톡톡] ‘2019년 36세이브’ 구원왕 오른 하재훈, 어깨 부상 극복과 속구 스피드 회복이 관건

62,77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격한 예스
'신세계에 매각' 
와이번스,

상위권 판도
바꾸려면..?
인천 야구의 주인, 또 바뀐다

2021 KBO리그의 관전 포인트 중 하나는 신세계에 인수된 SK 와이번스(이하 ‘와이번스’)의 반등 여부.


지난해 9위로 추락해 창단 이후 최악의 성적표를 받아든 와이번스가 모기업의 변화와 더불어 명예회복에 나설지 흥밋거리.


2020년 와이번스의 추락 요인 중 하나는 2019년 세이브왕 하재훈의 부상 이탈.

마이너리그에서 뛰던 하재훈은 2019시즌을 앞두고 2차 2라운드 16순위로 SK에 입단.


외야수였던 그는 SK 입단 후 투수로 전향해 패스트볼 평균 구속 146.3km/h의 마무리 투수로 변신.


5승 3패 36세이브 3홀드 평균자책점 1.98 피OPS(피출루율 + 피장타율) 0.596으로 투수 변신 첫해에 깜작 세이브왕을 차지.


투수 전향 첫해에 세이브 1위가 된 것에 대해 KBO리그의 투수 레벨이 낮음을 지적하는 비판의 목소리도 있었다.

(하재훈은 일본 독립리그에서 투수로 마운드에 서기도 했다)

빗속 좌절
하재훈 선수!

2020년 건강한 
풀타임 마무리였다면

와이번스 성적도 
달라졌을 텐데...
하재훈의 KBO리그 통산 주요 기록!

와이번스, 올해 명예 회복 가능?

2020시즌 마무리 보직을 내준 하재훈

투수 전향 첫해 하재훈이 긴 시즌을 치르며 혹사당했다. 2019 정규 시즌과 포스트시즌을 거쳐 국가대표팀에 승선해 프리미어 12까지 투구를 이어갔다. 


투수로서 노하우와 경험이 부족한 하재훈에게 상당한 부담으로 작용했을 것이라는 분석이다. 


그 결과 2020년에는 어깨 부상에 시달리며 15경기 등판에 그친 끝에 1승 1패 4세이브 평균자책점 7.62 피OPS 0.907 기록.


패스트볼 평균 구속은 143.7km/h로 전년도보다 2.6km/h 저하.


6월 22일 부상자 명단에 등재된 그는 결국 시즌 아웃.


팔꿈치보다 더욱 민감한 어깨 부상이라는 점에서 하재훈은 수술 없이 재활을 선택.


현재 개막 엔트리 합류는 장담할 수 없는 상황.


하재훈이 완벽한 몸 상태로 복귀해 신세계의 초대 마무리로 부활할 수 있을지 주목!!!


글/구성: 디제 에디터, 김PD

나이트클럽
하재훈 선수!

신세계의 마무리로 
돌아와 주세요!

로또 1등 최다 배출 로또리치 (무료번호 받기 클릭)

한국 최다 로또 1등 배출 로또리치
(무료회원 가입 시 1등번호 조합 제공)


[상담 완료 시 주유상품권 2,000원]을 100% 증정 (클릭)

기름값 부담을 줄이는 SK LPG 장기렌터카는
일반인도 이용 가능한 차량입니다. 특히, LPG차량 5년 렌탈하면 공짜로 구매가능한 상품입니다.

상담 완료 시 주유상품권 2,000원을 100% 증정하는 이벤트 진행중입니다.
-​ 상담 완료시 주유상품권 2,000원 증정(상담신청 아님)

작성자 정보

케이비알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