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케이비알

롯데의 포수 고민, 강민호의 저주?!

[롯데 톡톡] 2020년 주전 포수에 다가선 김준태, 기량 향상 입증 절실

33,90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빗속 좌절
강민호 이적 후
주전 포수 못 찾는 롯데,
내년엔 다를까?
롯데 포수난, 지성준 영입으로 해소될 줄 알았는데...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는 최근 몇 년간 포수난에 시달리고 있다.


2019년에는 나종덕(나균안으로 개명), 안중열, 김준태로 안방을 꾸렸으나 기본적인 블로킹조차 제대로 되지 않았다.


안방의 불안이 롯데 마운드의 붕괴 및 창단 첫 10위의 ‘나비 효과’로 이어졌다.


2020시즌을 앞두고 취임한 성민규 단장은 한화 이글스와의 트레이드를 통해 지성준을 영입해 안방 강화 도모.


하지만 지성준은 코칭스태프로부터 ‘수비 불가’ 판정을 받은 뒤 미성년자 성추행 의혹으로 무기한 출전 정지 중징계.


2020시즌 롯데 안방은 주전 김준태와 백업 정보근으로 꾸려졌다.

1도 모르겠다
FA 시장에 포수도 없는데,
롯데 포수들은 성장할까?
김준태의 프로 통산 주요 기록!

로이스터의 그림자, 롯데는 언제쯤 지울까?

주전 포수 꿰찬 김준태, 강민호 뛰어넘을까?


주전 포수 김준태는 타율 0.225 5홈런 43타점 OPS (출루율 + 장타율) 0.671 기록.


방망이로 가능성을 보였으나 타 팀 주전 포수에 비하면 경쟁력이 떨어진 것이 사실.


대체선수대비 승리기여도를 나타내는 WAR(케이비리포트 기준)은 1.19로 1.0을 조금 넘은 수준.


김준태는 상대의 76회 도루 시도 중 64회를 허용하고 12회 저지에 그쳐 도루 저지율이 15.8%로 저조.


2017시즌 종료 뒤 FA 자격으로 삼성 라이온즈로 이적한 강민호의 빈자리는 올해도 메워지지 않으며 다시 꼭 잔류시키야 했던 강민호의 저주라는 일각의 반응도..


김준태가 2021년에는 공수에서 극적인 기량 향상을 입증하며 롯데의 안방 약점을 해소할지 주목!!!


글/구성: 디제 에디터, 김PD

필승
김준태 선수!
롯데 가을야구 부탁합니데이!


로또 1등 최다 배출 로또리치 (무료번호 받기 클릭)

한국 최다 로또 1등 배출 로또리치
(무료회원 가입 시 1등번호 조합 제공)

작성자 정보

케이비알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