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2018 KBO 한국시리즈 1차전 시구자 어우홍 감독 확정

1차전 시구에 야구원로 어우홍 감독, 애국가는 가수 케이윌 선정
KBO official 작성일자2018.11.03. | 1,395  view

KBO는 11월 4일(일) 오후 2시 잠실 야구장에서 펼쳐지는 2018 신한은행 MY CAR KBO 한국시리즈 1차전의 시구자로 야구원로인 어우홍 감독을 선정했다.


어우홍 감독은 1982년 서울에서 열린 세계야구선수권대회 국가대표팀 감독으로 일본과의 결승에서 기적 같은 승리로 국민들에게 기쁨을 선사한 원로 야구인이다. 아시아 국가 최초의 세계야구선수권대회 우승이라는 쾌거를 이룬 어우홍 감독은 1982년 세계야구연맹이 정한 올해의 감독상은 물론 체육훈장 기린장을 수여 받은 바 있다.


어우홍 감독은 KBO 리그에서 MBC 청룡(1984~85)과 롯데 자이언츠(1987~89) 감독을 역임했고, 부산상고, 경남고, 동아대 감독을 맡으며 후진양성에도 힘써왔다.


감독 은퇴 이후에도 초대 일구회장(1991), KBO 규칙위원장(1992~96), KBO 원로 자문단(1991~) 등의 중책을 맡으며, 한국 야구 발전을 위해 다양한 분야에서 왕성한 활동을 펼쳐왔다.


한편, 한국시리즈 1차전의 애국가는 평소 열혈 야구팬이자 ‘명품 보컬리스트’로 알려진 가수 케이윌이 부른다.

해시태그

Recommended Tags

#캡틴마블

    Top Views 3

      You May Like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