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삶은영화

중국에서 상영금지 된 '동성애' 관련 영화들

동성애 표현 삭제되고 상영되는 [보헤미안 랩소디]

2,77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출처영화 [보헤미안 랩소디]

보헤미안 랩소디 중국상영


[보헤미안 랩소디]는 주목할만한 흥행 성적을 올렸으며, 지난 제91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남우주연상을 포함해 4관왕에 오르며 작품성을 증명했다. 스크린 수만 놓고 보자면, 어느새 미국을 위협할 정도로 성장한 중국에도 [보헤미안 랩소디]가 개봉하게 되었다. 


그러나 중국 정부는 자국의 정서에 맞지 않는다며, 일부 장면을 삭제 하도록 했다. 우선은 프레디 머큐리(라미 말렉)의 동성애 장면이 도마에 올랐으며, 마약관련 장면 역시 삭제되었다. 이렇게 삭제된 장면은 전체에서 1분 남짓이다. 상영 역시 대규모로 진행되지는 않고 시범적으로 운영한 후, 이후 확장을 결정하기로 했다. 


출처영화 [브로크백 마운틴]

중국 극장가의 동성애 관련 제재


개봉자체가 불가능하다고 예상했던 팬들이 더 많았기 때문에, 온전치 못한 모습으로나마 개봉한 게 다행이라는 반응이 더 많다. 그동안 중국 정부가 그만큼 영화 속의 동성애 표현에 대해 굉장히 보수적인 태도를 고수해왔기 때문이다. 


대표적인 경우가 [브로크백 마운틴]이었다. 중국을 대표하는 감독 중 하나인 ‘이안’의 연출작이자, 감독상을 포함한 아카데미 3관왕에 빛나는 작품이었다. 그러나 두 남자의 안타까운 사랑이야기 [브로큰백 마운틴]은 결국 중국 내에서 개봉하지 못했다. 


지난 해에는 제 8회 베이징국제영화제의 초청작이었던 [콜미 바이 유어 네임]의 상영이 취소된 일이 있었다. 이 작품 역시 아카데미 각색상을 포함해 다양한 영화제에서 수상한 명작이었다. 보통 영화제에 초청된 작품에 대해서는 자국의 검열 기준을 느슨하게 적용하는 국제사회의 관례가 있으나, 중국은 이마저도 허용하지 않았다. 

출처영화 [콜 미 바이 유어 네임]

드물게도 동성애적인 성향이 있는 ‘르푸(조쉬 게드)’가 등장하는 디즈니 실사 영화 [미녀와 야수]는 아무런 제재 없이 중국 내에서 개봉해4,480만 달러(한화 약 504억7,600만 원)를 벌어들이기도 했었다. 그러나 전체상영가 영화답게 직접적인 성애장면이 없었고 다른 해석도 가능한 캐릭터여서 중국 정부도 크게 문제 삼지 않았었다. 


중국은 강력한 스크린 쿼터제로 자국의 영화 시장을 보호하고 있다. 또한 국가의 전폭적인 지원 속에 관련 인프라도 성장하고 있다. 오늘날 중국의 영화시장 규모는 약 10조원으로 추정된다.  그러나 한편으로 ‘표현의 자유’에 대한 논의는 아직 가야할 길이 멀어 보인다. 



저작권자 ⓒRUN&GUN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보도자료발송 및 기사제휴 : runandgunmovie@hanmail.net

[런앤건 = 글: 김격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