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AJ셀카

중고차 시장에서도 인기만점! 첨단 운전자 보조시스템(ADAS)

13,83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출처: 현대자동차]

최근 자동차 메이커들은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 ’의 탑재를 선택이 아닌 필수 요소로 여기는 추세입니다. 고객들의 선호도와 만족도가 높기 때문에 경쟁사보다 진보한 시스템 적용을 마케팅 소재로 활용하곤 합니다. 


그 중 가장 떠오르는 것이 바로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 약어로 ‘ADAS (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입니다. ADAS의 작동 과정은 카메라와 레이더(Radar), 라이다(Lidar) 등의 각종 센서들이 주위 환경을 인지하는 것에서 시작됩니다. 전자제어장치 등에서 이를 복합적으로 계산, 판단하여 제동장치와 조향 장치 등이 작동됩니다. 그럼 안전하고 편리한 주행을 지원하는 ADAS의 기능에는 어떠한 것들이 포함되어 있는지 함께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긴급 제동 보조시스템(AEB: Autonomous Emergency Braking)

[출처: 기아자동차]

운전자 보조 시스템 중 첫 번째는 긴급 제동 보조 시스템입니다. 이 시스템은 전방의 충돌이 감지되는 물체를 인식하고 경고와 자동 제동으로 충격을 완화하거나 더 나아가 사고를 방지합니다. 그 대상은 선행하는 자동차 또는 도로를 횡단하는 보행자, 그리고 자전거와 대형동물까지 차량 별로 감지 범위의 차이를 나타냅니다.


특히 이런 긴급 제동 보조 시스템은 일반 승용차들뿐만 아니라 대형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화물 트럭이나 대형 버스 등 상용차의 적용에도 유효합니다. 이에 상용 자동차 메이커들은 자체적으로 신형 모델들에 긴급 제동 보조 시스템을 탑재하고 국토교통부도 관련 교통안전 법규를 개정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긴급 제동 보조 시스템은 아직 만능이 아닌, 단어 그대로 ‘보조’ 기능으로 인식해야 합니다. 첨단 기술보다 더 중요한 것은 전방 주시를 소홀히 하지 않는 방어 운전의 생활화임을 잊지 말아야 합니다.



지능형 자동 순항 시스템(ASCC: Advanced Smart Cruise Control)

[출처: 제네시스]

운전자보조시스템 두 번째는 지능형 자동 순항 시스템입니다. 주행 속도를 설정하면 가속 페달을 밟지 않아도 되는 크루즈 컨트롤의 진화 형인 지능형 자동 순항 시스템은 앞차의 속도에 맞춰서 스스로 가속과 감속을 하고 정지와 재출발까지 수행하는 기능입니다. 


지능형 자동 순항 시스템은 자동차 전방에 장착된 레이더가 선행 차량과의 거리를 계산하며 차간 거리를 유지하므로 운전자가 가속 페달과 브레이크를 조작하지 않아도 됩니다. 이는 장거리 이동은 물론 복잡한 정체 구간에서도 작동해 운전자의 피로도를 감소시키기도 합니다. 


또한 지능형 자동 순항 시스템과 차선 유지 기능에 맵 데이터와 GPS가 포함된 내비게이션 정보를 함께 반영하는 고속도로 주행 보조 시스템도 있습니다. 이는 자동으로 고속도로 최고 속도에 맞게 주행 속도를 조절하는 기능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차선 유지 보조시스템(LKAS: Lane Keeping Assist System)

[출처: 기아자동차]

세 번째 운전자보조시스템은 차량 전면에 위치한 카메라가 차선을 인식하는 차선 유지 보조 시스템입니다. 운전자가 방향지시등을 작동하지 않은 상태에서 차선을 벗어나는 경우 진동이나 경고음을 알리고 스스로 운전대를 조작하여 다시 차선 안으로 복귀시켜주는 시스템입니다.


최근에는 차선 이탈을 예방하는 것은 물론 정교하게 차선 중앙을 유지하는 기능으로 업그레이드되는 추세인데요. 차선 인식이 어려운 경우에는 도로 끝의 연석과 같은 구조물로 거리를 판단하거나 선행 차량의 움직임을 분석하기도 합니다. 


차선 유지 보조 시스템은 예기치 못한 차선 이탈로 발생할 수 있는 사고를 방지하고 지능형 자동 순항 시스템과 함께 운전자의 피로도를 낮춰 주기도 하는데요. 일정 시간 이상 스티어링 휠을 잡고 있지 않은 경우엔 운전자에게 경고를 알리고, 그 후에도 스티어링 휠을 잡지 않는다면 그 기능이 해제되므로 주의가 필요합니다. 



상향등 보조시스템(HBA: High Beam Assist)

[출처: 현대자동차]

다음 운전자보조시스템은 상향등 보조 시스템입니다. 하이빔 보조, 스마트 하이빔, 오토매틱 하이빔 등 자동차 메이커마다 다양한 명칭으로 불리는 상향등 보조 시스템은 차량 전방의 카메라 센서를 사용합니다.


상향등 보조 시스템은 맞은편 또는 앞쪽에 다른 차량이나 주변 가로등 등의 광원이 있을 경우 헤드 램프를 하향등으로 자동으로 전환합니다. 잦은 상향등 조작에 따른 불편함을 해소하고 상대방 차량도 안전하게 주행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기능입니다.


그리고 헤드 램프 안에 있는 광원 중 일부가 소등하며 상대방 차량이 있는 일정 부분에만 빛을 차단하는 적응형 전조등 시스템의 개발과 적용도 점차 늘어나는 추세입니다. 현재는 일부 고급 차량에 먼저 탑재되고 있지만 이전의 다른 선행 기술들이 그러하듯 점차 하위 모델들로도 보편적 보급이 이뤄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ADAS, 중고차 시장에서는?

[출처: 현대자동차]

앞서 소개 한 운전자보조시스템 이외에도 사각지대 충돌 경고 등 다양한 ADAS 기능들이 생기는 추세인데요. 이러한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의 적용 여부는 신차 출시 뿐 아니라 중고차 시장에서도 구매 선택에 영향을 미치기도 합니다. ADAS 기능들은 자동차 모델에 따라 기본 적용 또는 옵션 선택 사양으로 추가되곤 합니다. 동일 트림에서 유사한 주행거리와 차량 상태를 지닌 모델일지라도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이 탑재되어 있는 차량에 좀 더 관심을 가지는 경우가 늘어나고 있습니다.


물론 ADAS 옵션이 적용된 차량과 미 장착 차량 간에는 가격의 차이가 존재합니다. 실제로 현재 판매 중인 현대자동차의 쏘나타 뉴 라이즈 2.0 가솔린 중고 모델의 경우, 동일한 모던 트림에 약 10,000km 주행한 모델들을 비교 시 ADAS 패키지 장착 여부에 따라 약 100만 원의 가격 차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기아자동차의 준중형 SUV인 스포티지 더 볼드 디젤 2.0 중고 모델도 같은 트림과 비슷한 주행거리를 지닌 모델 사이에서도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 패키지의 유무에 따라 약 110만 원의 가격 차이를 지닌 매물들이 존재합니다. 


[출처: 현대자동차]

이전에는 신차 구매나 중고차 구매 시 시트의 소재나 내비게이션 등의 옵션을 주로 확인했다면 앞으로는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의 적용 여부에 더욱 관심이 모아질 것으로 전망됩니다. 특히 ADAS는 보다 완벽한 자율 주행 개발을 위한 과정에서 앞으로도 지속적인 진화를 가져올 텐데요. 하지만 혹시 모를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언제나 운전자가 안전운전에 대한 책임이 있음을 잊지 말아야 합니다.



작성자 정보

AJ셀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