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1분넷플

한국인이 빠지면 섭섭한 대회

우리가 어떤 민족입니까

79,21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지식채널N]

우리는 어떤 민족입니까. 매운맛을 좋아하는, 그리고 잘 먹는 민족 아닙니까!

짜잔

이런 한국인들이 빠지면 섭섭한 대회가 미국에서 열렸다고 한다.


바로 매운 고추 먹기 대회다.

출처'위 아 더 챔피언'

전 세계 각지에서 열리고 있는 이색 대회들.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 포트밀에선 제1회 세계 고추 먹기 대회가 열렸다.


뭘 고추 먹는 것까지 대회를 하고 그러나 싶겠지만... 이들에겐 자존심이다.

출처'위 아 더 챔피언'

전 세계에서 고추 좀 먹는 사람들은 다 모였기 때문이다.


매운 고추를 잘 먹기로 유명한 조니, '고추 여왕' 브리아나 스키너, 강력한 우승 후보인 시드 바버까지.


다양한 사람들이 고추 먹기의 일인자가 되기 위해 미국 포트밀로 모여들었다.

출처'위 아 더 챔피언'

그런데 한국도 아니고, (ㅎㅎ) 왜 하필 미국 포트밀에서 이런 대회가 열린 걸까.


지구 상에서 가장 맵기로 유명한 고추를 생산해낸 에드 커리가 이 대회를 개최했기 때문이다.


도대체 얼마나 맵길래. 그건 제1회 세계 고추 먹기 대회를 통해 차차 알아가 보도록 하자.

출처'위 아 더 챔피언'

먼저 본격적인 대회 시작에 앞서 매운맛을 측정하는 기준부터 알아놔야 하지 않을까.


이를 우리는 '스코빌'이라고 부른다. 고추 하나를 탈수시킨 뒤 빻아서 용해하고 끓이고 걸러낸 뒤 주사기 가득 뽑아낸다.


이를 고성능 액체 크로마토그래프에 주입하면 스코빌 지수를 측정할 수 있다.

출처'위 아 더 챔피언'

자, 이제 대회의 본격 시작. 그 첫 번째 라운드는 스카치 리퍼라는 고추다.


스카치 리퍼의 스코빌 지수는 30만 SHU. 감이 잘 안 온다고?


그래서 에디터N이 알아봤다. 우리나라 청양고추의 스코빌 지수. 보통 4천에서 7천 정도 나오고 높게 나올 땐 1만 2천까지 나온다고 한다.


그런데 이런 스코빌 지수가 30만이다? 어떤지 아시겠지...

뭐야무서워

출처'위 아 더 챔피언'

2라운드는 리퍼네로. 60만 SHU에 달한다.


이 정도의 맵기라면 먹자마자 토한다고. 실제로 고추 먹기 대회에서 첫 번째 탈락자가 나온 라운드가 바로 리퍼네로 라운드다.


음... 맵찔이 에디터N은 대회 자체가 이해 불가능이다.

출처'위 아 더 챔피언'
부상자가 속출하겠어요. 사람들이 포기할 거예요."
무시무시한 평가를 받은 고추가 6라운드에 등장한다.

무려 기네스북에 '세계에서 가장 매운 고추'로 등록된 고추, 캐롤라이나 리퍼다. 

이 고추의 스코빌 지수는 무려 164만 SHU다. 

출처'위 아 더 챔피언'

그야말로 고통의 시간. (ㅠㅠㅠ)


하지만 이게 끝이 아니다. 6라운드를 통과했다면 이젠 기네스조차 검증하지 못한 미지의 영역으로 들어가는 셈이다.


아무도 맛본 적 없는, 어마무시한 매운맛을 자랑하는 고추들이 참가자들을 기다리고 있다.

출처'위 아 더 챔피언'

그 마지막은 바로 이것. 자이언트 캐롤라이나 리퍼다.


자이언트 캐롤라이나 리퍼의 스코빌 지수는 260만 SHU 플러스알파.


혹시 까먹으셨을까 봐 다시 상기시켜 드리자면 청양고추 매운 게 스코빌 지수 1만 2천 정도 나온다. 참고하시길. (훗)

다크서클

울지마! (짝) 울지마! (짝)

출처넷플릭스

이렇게 어마무시한 고추들을 차례차례 씹어 삼키면 다음 라운드 진출.


참지 못하고 우유를 마시거나 혹은 토하면 탈락이다.


혹시라도 참가자들의 실력이 너무너무 출중해서 최종 라운드까지 여러 명이 동시 생존해 있다면?

출처넷플릭스

그럴 땐 가장 매운 고추를 가장 먼저 삼킨 사람이 승자가 되는 방식이다.


씹어 삼키든 그냥 삼키든 먼저 삼키기만 하면 된다. 하지만 고추가 꽤나 커서 그냥 삼키는 것은 조금 무리...


때문에 얼마큼 매운 걸 참고 넘기느냐에 따라 승자가 결정된다는 뜻이다.

(참고로 제1회 우승자는 이 분)

출처'위 아 더 챔피언'

어떤가. 우리나라에도 매운맛을 좋아하고 매운 걸 잘 먹는 사람들이 많지 않은가.


일부러 매운맛을 찾아다니기도 하고, 마치 도장깨기를 하듯 매운 음식을 정복하는 사람들까지 있는데.


혹시 이걸 보고 있는 당신도 그런 사람이라면?

출처넷플릭스

다음에 열리는 이 대회에 참가해 한국인의 매운맛을 보여주는 건 어떠실지? (ㅎㅎ)

외쳐봐 고고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