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1분넷플

금손 셰프 VS 똥손 파티셰

다른 의미로 둘 다 놀라움

9,39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넷플릭스 VS 넷플릭스] 

출처넷플릭스 '파이널 테이블'
지난 몇 년 간 쭉 사랑받아온 방송 소재 중 이것을 빼놓으면 섭하다. 바로 '요리와 베이킹'. 

한국 뿐 아니라 전세계 사람들이 사랑하는 요리, 베이킹 경연, 넷플릭스에 좀 특별한 두 편의 프로그램이 있다. 

금손 셰프들의 긴장감 넘치는 경쟁 '파이널 테이블'과 똥손 파티셰들의 행복한 베이킹 대결 '파티셰를 잡아라!'. 둘 중  당신의 취향은? 
# 세계 최고 셰프 VS 우리집 파티셰

출처넷플릭스 '파이널 테이블'
파이널 테이블

각국에서 모인 전문 셰프 24인이 최고의 셰프 자리를 놓고 경합을 벌인다. 


미션은 멕시코, 영국, 스페인, 브라질, 인도 등 총 9개 나라의 요리를 선보이는 것.

출처넷플릭스 '파이널 테이블'

말로만 '최고의 셰프'인 게 아니라, 참가자들 경력이 보통이 아니다. 


인도 최고의 여성 셰프로 선정됐던 참가자, 미슐랭 2스타 레스토랑의 오너 셰프, 세계 최고의 식당 50에 선정된 레스토랑의 셰프 등등...

뻘뻘 당황
전세계 명문대 학생들 모아놓고 
'도전! 골든벨' 하는 것 같은 느낌...

출처넷플릭스 '파티셰를 잡아라!'
파티셰를 잡아라!

밖에서는 모르겠지만, 우리 집에서는 내가 파티셰인 아마추어 참가자들이 경합을 벌여 우승자가 1만 달러의 상금을 받게 되는 '파티셰를 잡아라!'.


세 명의 아마추어 파티셰가 전문 파티셰의 작품을 그대로 재현하는 것이 미션이다. 


출연자들의 실력으로는 이쪽도 만만치 않은데...

출처넷플릭스 '파티셰를 잡아라!'
아내를 위해 우승하고 싶다는 경찰관의 평소 실력은...

출처넷플릭스 '파티셰를 잡아라!'

자막이 말해주고 있다. 

출처넷플릭스 '파티셰를 잡아라!'

이것은 기교에 자신있다는 참가자의 '데코레이션'. 


실력은 꽝이지만 열정 만큼은 '파이널 테이블'의 셰프들 못지 않다. 

출처넷플릭스 '파티셰를 잡아라!'

...물론 모두가 그런 건 아니지만. 

# 월드급 긴장감 VS 안방급 편안

출처넷플릭스 '파이널 테이블'
파이널 테이블

경연이 펼쳐지는 무대부터 긴장감을 고조시킨다. 웅장한 조명과 각잡힌 조리대까지, 진짜 힘을 팍 준 요리 경연이라는 느낌을 첫 화부터 받을 수 있다.

출처넷플릭스 '파이널 테이블'

출처넷플릭스 '파이널 테이블'
'파이널 테이블'의 스케일을 엿 볼 수 있는 것이 또 하나 있으니, 바로 영상미. 

완성된 음식을 예술 작품처럼 담는 것은 물론이고, 미션 국가나 셰프들의 히스토리를 설명할때마다 엄청난 고퀄리티의 영상이 등장한다. 

'정말 잘 만들어진' 하이 퀄리티 요리 경연이 보고 싶다면 '파이널 테이블'이 딱이다. 

출처넷플릭스 '파티셰를 잡아라!'
파티셰를 잡아라!

편안-하다. 아기자기한 스튜디오에서 단 세 명의 도전자들이 베이킹 대결을 펼친다.


레시피도 친절하게 제공하고, 심지어...

출처넷플릭스 '파티셰를 잡아라!'

패닉 버튼을 누르면 전문 파티셰가 3분 간 도움을 주기도 한다. 


심지어 참가자들끼리 상부상조를 하는 아름다운(?) 모습까지 연출되는 곳이 '파티셰를 잡아라!' 대결 현장. 

출처넷플릭스 '파티셰를 잡아라!'

미션 평가 중에도 이토록 화기애애. 상상 못한 망작이 탄생할수록 스튜디오가 왁자지껄해지는 것이 '파티셰를 잡아라!'의 특징이다. 


긴장감은 덜하지만 편안한 맛이 있다. 결과물을 보며 MC들과 함께 웃고있을 것. 

라이언킹
사실, 이쯤 되면 누가 1만 달러의 주인공이 되는지는 그렇게 중요하지 않은 지도...

# 독창적인 결과물 VS 독장척인 결과물

출처넷플릭스 '파이널 테이블'
파이널 테이블

셰프들의 창의적인 요리를 원없이 볼 수 있다. 같은 미션을 받고도 수만가지 재료와 조리법을 활용해 완전히 다른 결과물들을 만들어 내는 금손들!


출신국가와 전문 분야가 다른 셰프들의 개성 강한 요리를 보면 '이걸 이렇게 접목하다니!'하고 탄성이 절로 나온다.  


(참고로 위 사진 속 타코의 재료는 메뚜기다.)

출처넷플릭스 '파이널 테이블'

또 하나 특별한 것은 한 국가의 요리를 미션 대결로 받기 때문에 그 나라 출신 셰프가 선보이는 요리와 다른 국가 셰프들의 퓨전 요리를 비교해 볼 수 있다는 것. 


예를 들어, 인도 편에서는 인도 셰프의 인도요리와 인도 음식을 즐겨 먹지 않는 남아프리카, 네덜란드 셰프의 인도 퓨전 요리를 동시에 볼 수 있다. 

출처넷플릭스 '파티셰를 잡아라!'
파티셰를 잡아라!

만들어야 할 쿠키, 케이크의 샘플도 있고 레시피도 있는데 결과물이 이렇게 독창적일 수가!


도저히 어느 방향으로 튀어나갈 지 알 수 없다는 것이 '파티셰를 잡아라!'의 포인트다.  


분명 어떤 재료를 사용해서 어떻게 만들면 된다고 신신당부하지만, 정석대로 흘러가는 법이 없다.

왼쪽이 재현해야하는 미션, 오른쪽이 참가자의 결과물이다

출처넷플릭스 '파티셰를 잡아라!'

왼쪽이 미션, 오른쪽이...

출처넷플릭스 '파티셰를 잡아라!'

결과물인데...

출처넷플릭스 '파티셰를 잡아라!'

...재해석의 달인들. (흠흠) 



출처넷플릭스 '파이널 테이블'
기분 따라, 취향 따라 골라볼 수 있는 넷플릭스 경연 프로그램. 오늘 당신은 어떤 감성이신지? 

전혀 다른 결과물, 전혀 다른 분위기의 두 프로그램, 모두 보고 비교해보는 것도 재미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