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1분넷플

무당 사주라는 전 기상캐스터

믿거나 말거나

287,95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정말로 인간의 운명에는 정해진 사주팔자가 있는 걸까?


믿거나 말거나. 햇수로 5년째 기상캐스터로 활동하다 최근 방송인으로 전향한 이 사람도 연예인이 될 만한 사주를 갖고 태어났다고 한다.

전 JTBC 기상캐스터 김민아가 바로 그 주인공이다.


'아는 형님'에서도 사주와 관련한 질문을 낼 정도로 자신의 사주가 인상 깊고 마음에 들었다는데.

출처'아는 형님'
내 사주에서 엄청 인상 깊은 말이 있어. 뭐였을까?"
(김민아)

김민아는 누가 봐도 최근 소처럼 열일 하고 있으니까, 안현모는 이렇게 유추했다.

출처'아는 형님'
민아는 수도꼭지 상이야. 틀면 나오니까."
(안현모)

랩 가사의 한 줄처럼 비유가 엄청 나다.


하지만 아쉽게도 땡! 쏟아지는 오답 속에서 신아영이 정답에 가장 가까운 대답을 내놨다.

출처'아는 형님'
평생 게으름을 피워도 거지는 안 돼."
(신아영)
박수 짝
정답입니다!!!!!

와 이렇게 좋은 사주가 다 있다고? 김민아가 마음에 들 만 하네~


게다가 이 말은 김민아가 힘들 때마다 지탱해주는 힘 같은 의미였다고 한다.

출처'아는 형님'

무슨 일을 하든 평생 롱런할 수 있다는 의미인데, 무엇이 두려울까!


여기에 김민아의 천하무적 사주 두 번째. 바로 무당 사주다.

출처'아는 형님'
그래서 이런 쪽에 관심이 있을 수밖에 없고 말로 풀지 않으면 뭐가 올 수도 있대."
(김민아)

이게 왜 연예인이 될 운명과 관련이 있는지는 김희철이 설명을 해준다.

출처'아는 형님'
무당 사주랑 연예인 사주는 종이 한 장 차이래."
(김희철)

갖고 있는 끼를 마이크로 푸는 것이 연예인의 사주라며 이수근도 크게 공감했다.


김민아의 끼도 한 번 볼까? 단아한 얼굴로 추는 정체불명의 댄스 파티!

웬만하면 안 웃는 '아는 형님' 카메라 감독님들까지 웃게 만든 그 춤. 기상 캐스터 시절엔 상상이나 했겠냐고.

짜잔
(가만히 있어도 흘러 넘치는 끼를 어떻게 숨겨~)

선없는 화끈 솔직한 매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김민아.


자신의 끼를 마음껏 분출하는 지금의 모습이 참으로 편안하고 행복해 보이니, 운명까진 거창하더라도 천직인 것만은 분명해 보인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