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1분넷플

어른이 되어서 보니 심바 너 진짜 짱 나빠

스카가 비뚤어진 데에는 다 이유가 있다

64,20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문득 추억 속의 작품을 다시 한 번 보다가 그때와는 다른 감정을 느낄 때가 있다. 


동심이 바사삭 됐거나, 현실을 너무 알았거나, 때가 좀 묻은 어른이 되니 문득 달리 보이는 것들, 예를 들자면... 

출처'라이온 킹'
오프닝만 봐도 가슴이 뻐렁치는 '라이온 킹'을 보며 의외의 구간에서 심바에게 실망하게 되는 그런 것??

출처'라이온 킹'

금수정 중 금수저 물고 태어난 심바. 아버지가 동물의 왕이고, 심지어 형제도 없음. 유일한 적자. 캬. 

출처'라이온 킹'

어릴 때부터 어왕심(어차피 왕은 심바)이란 걸 매우 잘 알고 있었던 심바는... 

"스카 삼촌! 이거 아세요?"

출처'라이온 킹'

평생 큰 형에게 밀려 왕좌에 엉덩이도 못 걸쳐본 비운의 삼촌 스카에게 아주 해맑게 염장을 지른다. 

"나중에 내가 왕이 된대요."

출처'라이온 킹'

출처the swoon
심바 너 이...

"아빠가 왕국 전체를 보여줬어요. 내가 다스릴 거래요."

출처'라이온 킹'

출처'라이온 킹'

출처'라이온 킹'

출처the swoon
와... 표정...

"내가 왕이 되면 삼촌은 뭐가 되죠?"

출처'라이온 킹'

그리고 결정타. 

야 우냐
(스카 우냐...? 순살 안됐냐?)

출처'라이온 킹'
그렇게 어왕심만 믿고 아주 호기심 충만하고 하고 싶은 거 다 하는 삶을 살던 심바는 아버지가 절대 가지 말라고 했던 그곳에... 

출처'라이온 킹'

호기롭게 입성하고, 그 결과는... 

눈물바다
(다 알테니 말하지 않을게요)

출처'라이온 킹'
사회 생활에 찌들어 '라이온 킹'을 보고 새삼 느낀 교훈 : 

예민한 어른을 함부로 약올리지 말자. 

출처'인어공주'
달리 보이는 애니메이션이 여기 또 한 편이 있다. OST가 주옥같은 '인어공주'다. 

어릴 때 봤던 '인어공주'는 호기심 많고 용감한 인어공주 에리얼이 사랑의 힘으로 사람이 되어 왕자와 결혼하는 아름다운 이야기. 

...였는데, 커서 보니 어쩐지 뒷목을 잡게 되는 것. 

출처'인어공주'

왕자에게 호올딱 첫눈에 반해버린 에리얼. 인간을 구해줬다는 말에 극대노하는 아버지에게 상처를 받고, 사람이 되어 왕자를 만나겠다며 찾아간 곳이... 

출처'인어공주'
누가봐도 수상한 마녀. 

"저도 이젠 다 컸다고요!" (빼액)

출처'인어공주'

라고 하더니 

출처'인어공주'

누가봐도 수상한 곳에 제 발로 걸어 들어가는 에리얼. 


이건 마치 당신이 힘들 때 힘이 되는 친구라는 사채 광고를 순진하게 믿고 냅다 사무실 들어가는 사람을 보는 느낌. 

출처'인어공주'

목소리를 받고 사흘 간 사람이 되게 해주고, 그 안에 왕자의 키스를 받지 못하면 영원히 마녀의 소유가 된다는 누가봐도 불공정한 거래인데... 

출처'인어공주'

냅다 사인을 해버린다. 


아이고 이 대책없는 아가씨야...

출처'인어공주'

어릴 때는 분명 마녀만 세상 극악무도하게 느껴졌거늘, 어른이 되고 나서 보니 마녀는 분명 아주아주 말도 안되는 계약 조건을 정확히 고지했다. 


다 알면서 냅다 사인을 한 것이 에리얼이었다. 허헛. 

출처'인어공주'

그리고 그 뒷수습은 결국... 

출처'인어공주'

딸을 너-무 사랑한 아버지가. ㅠㅠ



출처'인어공주'

말 안듣는 딸 때문에 바다 생물 다 죽일 뻔 하고 본인도 죽을 뻔 했음에도 결국 딸에게 인간의 다리를 주는 아버지의 맘이 왜 이리도 짠하게 느껴지는지... 

듬직
(왜긴. 나이 들어서 그렇지.)

출처'인어공주'

어른이 되어 느낀 '인어공주'의 교훈: 


자식 이기는 부모 없다. 

출처'인어공주'

어린시절과 바라보는 시각은 달라도 여전히 재미있는 추억의 애니메이션 '라이온 킹'과 '인어공주'. 어른이 된 나의 감상이 어떨지 궁금하다면 넷플릭스로.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