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1분넷플

잘생기면 다 용서받는 각박한 세상

잘생기면 다야! 다야...?

78,77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에디터N의 비밀상담소]

오늘 에디터N 앞으로 온 사연은 외모로 평가받는 세상에 지친(?) 한 남자의 사연이다.


잘생긴 동생과 항상 비교당해야 했던 형의 사연.


그 슬픈 사연을 한 번 들어볼까.


출처'청춘기록'

안녕하세요, 저는 사경준이라고 합니다.


평범한 집의 장남으로 태어났고요. 현재는 할아버지, 부모님, 그리고 남동생 한 명과 같이 살고 있습니다.


그리고 꼭 소개하고 싶은 건 서울대를 나왔다는 거요. (ㅎㅎ)

출처'청춘기록'

예, 제가 머리가 좀 좋습니다. 하하하하.


그 덕분에 최근엔 번듯한 직장에 취직도 했죠. 요새 취직하기 정말 어렵잖아요.


좁은 문을 뚫고 취직한 사람이 바로 접니다. 하하하하.

출처'청춘기록'

그런데 뭐가 고민이냐고요?


바로 쟤 때문에요. 제 친동생입니다. 이름 사혜준.


친동생 맞냐고요? 같은 핏줄 맞냐고요? 아이 진짜... 안 그래도 서러운데 여러분들까지 그러진 맙시다.

출처'청춘기록'

밖에 나가서 동생이라고 소개하면 다들 이런 표정을 지으신단 말이에요.


진짜 친동생 맞냐고...

눈물바다

출처'청춘기록'

키는 또 왜 이렇게 커서는... 하아...


네, 이게 제 고민입니다. 키 크고 잘생긴 동생 때문에 맨날 비교당해요.


솔직히 까놓고 말해서 저는 똑똑하고 서울대 나왔고 번듯한 직장도 가졌고.


빠질 거 없다고 생각하거든요?

출처'청춘기록'

그런데 제 동생은 허우대만 멀쩡하지 배우한답시고는 되지도 않는 오디션이나 보러 다니고.


물론 지금은 대스타가 됐지만요... (쭈굴)


어쨌든! 지금처럼 잘 풀리기 전에도 사람들은 얘 얼굴만 보면 다들 좋아했어요.

출처'청춘기록'

저만 보면 이렇게 한숨 푹푹 쉬던 저희 차장님이 말이죠.

출처'청춘기록'

혜준이가 제 동생이라는 걸 안 순간부터 저한테 잘해준다니까요.


심지어 어떤 말까지 들었는 줄 아세요?

출처'청춘기록'
우리 은행의 보배 사경준 주임, 파이팅! 힘내!"

출처'청춘기록'

드러운 놈의 세상. 맨날 얼굴로 순위 매기죠...


전 동생 때문이 아니라 제 능력으로 인정받고 싶습니다.


하지만 저희 회사 사람들은 다 저를 '사혜준 형'으로 보고 있어요.

출처'청춘기록'

질투 난다고 하나밖에 없는 친동생이 고꾸라지길 바랄 수는 없는 노릇이고.


막상 남들이 제 동생 욕하면 그렇게 싫더라고요.

출처'청춘기록'

앞으로 전 어떻게 살아 나가야 할까요.


잘생긴 동생 덕보며 그냥 살라고요? 그건 너무하잖아요... 사경준이라는 사람도 열심히 살고 있다고요.


'누군가의 형'으로 남긴 싫어요. 제가 앞으로 어떻게 해야 할지 알려주실 분 어디 없나요?

출처'청춘기록'
착하고 성실하고 잘생기기까지 한 사혜준을 보느라 잊고 있었던 사경준의 고민 사연...

그래, 경준이 형도 나름의 고충을 안고 있었을 거야. 

사경준의 직장 생활, 그리고 가족들과의 관계까지! 앞으로 방송될 '청춘기록'을 통해 함께 지켜보도록 하자.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