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1분넷플

한복핏이 미쳐버린 배우들

자고로 남성 착장의 끝은 한복이라 하였다

56,38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N's Pick] 

출처'청춘기록'
현대극과 달리 사극에서만 누릴 수 있는 재미가 있다. 바로 형형색색의 고운 한복으로 눈호강을 하는 것. 

사극의 이야기가 다양해진 만큼 의상도 곤룡포와 관복에서 벗어나 훨씬 다채로워지고 있다. 

아름다운 한복의 맛을 넷플릭스에서도 느낄 수 있다. 남다른 한복핏 뽐냈던 사극 속 배우들, 이렇게나 많다. 
# '백일의 낭군님' 김선호

출처'백일의 낭군님'
기억을 잃은 세자가 '아무 짝에도 쓸모 없는 남정네'가 된 퓨전 사극 '백일의 낭군님'. 이제 넷플릭스에서도 만날 수 있다. 

그렇다는 것은 '스타트업'으로 한껏 인기 높아진 김선호의 한복입은 모습을 볼 수 있다는 것! 

출처'백일의 낭군님'

출처'백일의 낭군님'

한성부 참군인 제윤 역을 맡은 김선호, 관복을 입은 모습도 심심찮게 볼 수 있었다. 


관복을 입은 것도 꽤나 어울렸지만, 제윤의 매력이 폭발했던 것은 일상에서의 모습이었는데... 

출처'백일의 낭군님'

출처'백일의 낭군님'

출처'백일의 낭군님'

출처'백일의 낭군님'
제윤이 평소 입는 한복은 무늬가 화려하지는 않지만 색감이 고와 눈에 띄었다.  특히 두 가지 색을 잘 어우러지게 겹쳐 화려하지 않아도 맵씨가 살았다. 

워낙 장신이라 긴 도포를 입은 모습이 마치 롱코트 입은 것 마냥 멋들어졌던 제윤이다. 
# '청춘기록' 박보검

출처박보검 트위터

넷플리스에서 만날 수 있는 박보검의 한복착장은 특이하게도 사극이 아닌 현대극에서의 모습이다. 


배우 사혜준 역으로 분한 '청춘기록'에서 극 중 사극에 출연했기 때문. '왕의 귀환'에 이건 대군 역으로 출연했다는 설정 때문이다. 

출처박보검 트위터
큰 키에 호리호리한 체형, 담백한 눈매까지 한복을 입었을 때 유독 빛나는 박보검. 이미 '구르미 그린 달빛'에서 증명됐었던 그 한복핏을 '청춘기록'을 통해 다시 한 번 만날 수 있었다. 

(한복 입은 박보검을 보던 에디터N의 상태)

출처'청춘기록'

출처'청춘기록'

극 중 드라마라고 해서 대강 찍은 것이 아니라 마치 진짜 '왕의 귀환'이라는 드라마가 있는 듯 했다. 


한복핏만 미친 게 아니라 박보검 연기도 마쳤던 극 중 극 '왕의 귀환', 박보검 전역 후 진짜 한 번 찍어주면 안될까. 

# '꽃파당' 3인방

출처'꽃파당'

이토록 화려한 남자 한복이 등장한 사극이 또 있었을까. 퓨전사극 '꽃파당'은 한복 패션쇼를 방불케 했다. 


조선 최초, 최고의 남자 매파들이 주인공인데다 퓨전사극이라는 장르적 특성 덕에 무늬도, 모양도 다양한 한복을 마음껏 볼 수 있었다.

출처'꽃파당'
인물들의 성격이 확연히 다른 만큼 한복도 각자의 개성이 확실했다. 

확실한 분석과 방대한 지식, 뛰어난 정보력으로 성혼율 99%를 자랑하는 매파 1인자 마훈(김민재)은 철두철미하고 지적인 이미지에 딱 맞게 다른 두 사람에 비해 고전적인 유형의 한복을 입는다. 

출처'꽃파당'

이정도면 충분히 화려한 것 아니냐고? 


같이 다니는 두 남정네들이 여간 화려한 것이 아니라 이정도는 무난하고 또 무난한 수준이다. 

출처'꽃파당'

섬세한 화장과 남다른 감각으로 도성의 유행을 선도하는 영수(박지훈)는 수많은 사람들 틈에서도 눈에 딱 들어오는 화려함을 무장했다. 

출처'꽃파당'

남들은 전혀 신경쓰지 않는 망건은 물론이고 흑립에 가려진 상투 장식까지 신경쓰는 그는 여인들의 옷에서 볼법한 화려한 수가 놓인 옷과 밝은 색의 옷까지 소화하는 '조선 패션 리더'다. 

출처'꽃파당'

화려함으로는 물론 이쪽도 뒤지지 않는다. 


오늘만 사는 아름다운 한량 도준(변우석)은 종종 신선 같은 모습을 하고 음주가무를 즐긴다. 여인들을 곁에 두고 풍류를 즐기는 모습이 정말 신선이 따로 없다. 

출처'꽃파당'

입고 다니는 옷도 범상치 않다. 무늬가 단조로우면 색이 화려하고, 색이 무난하다 싶으면 화려한 무늬가 가득하다. 


마치 홀로 외국에 다녀온 듯한 다른 스타일의 옷을 걸치기도 한다. 

# '킹덤' 주지훈

출처'킹덤' 시즌2

한복을 논하며 이 사람을 빼놓을 수 있나. 좀비와 맞서 싸운 조선의 세자, '킹덤'의 이창 주지훈이다. 

출처'킹덤' 시즌1

분명 동래로 떠날 때는 이렇게 멀끔하고 고운 한복을 입고 있었던 세자 이창. 

출처'킹덤' 시즌2
생사역들이 점점 밀고 올라올수록 전투에 능한 복색을 갖춘 모습을 보여줬다. 

도포자락 휘날리며 검을 들고 달려나갈 때의 그 멋짐이란...크. 

출처'킹덤' 시즌2
용포와 상복을 입은 이창의 모습까지 볼 수 있었던 '킹덤'. 

생사역과의 전투로 혼란한 와중에도 세자의 갓을 챙겨주던 그 숭고한 장면까지, 복식을 갖춰입는 행위와 그 의미가 주는 감동까지 느낄 수 있었다. 

출처'킹덤' 시즌2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