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1분넷플

'BTS 보유국=세계 정복'이라는 미드

그게 우리나라다 이 말이야!

18,96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공개와 동시에 입소문 타고 있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네버 해브 아이 에버'.


인도계 미국인 데비 비슈와쿠마르를 주인공으로 10대 소녀의 이야기를 다룬 작품이다.

출처넷플릭스

코믹함과 진지함을 오고 가는 매력으로 '왜 입소문을 타게 된 건지' 알 것 같았던 에디터N.


엄청난 몰입도로 '네버 해브 아이 에버'를 관람하고 있던 그때, 에디터N의 눈을 의심케 한 장면이 등장했다.

출처'네버 해브 아이 에버'

BTS가 왜 느네 거얏!!!

불몽둥이

불타오르는 화를 가라앉히고 차근차근 BTS 언급이 나온 문맥을 살펴보기 시작했다.


이야기는 주인공 데비와 그의 평생의 라이벌 벤 그로스가 화해를 시작한 데서부터 시작됐다.


교내에서 성적 톱을 다투는 두 사람은 모의 UN 회의에 참석하게 됐고 벤 그로스는 데비에게 먼저 손을 내밀며 팀플을 제안했다.

출처'네버 해브 아이 에버'

벤 그로스의 동맹 제의, 이는 마치 데비에게 남북한이 손을 잡는 것과 같은 의미로 들렸나 보다.


"마치 남북한이 손잡는 거랑 같잖아"라며 어이없어 한 데비에게 벤 그로스는 설득을 하기 시작하는데.

그래, 그러면 우리가 얼마나 강력해지겠어. 지대공 미사일도 우리 거, BTS도 우리 거."
아하

그러니까 이 말은 북한을 대표하는 건 지대공 미사일이고, 남한을 대표하는 건 BTS? (완전 ㅇㅈ)


특히 BTS의 남다른 위상을 느낄 수 있었던 건 벤 그로스의 BTS 언급을 들은 데비의 반응이다.

출처'네버 해브 아이 에버'

BTS 보유 = 세계 정복?!


혹시나 오해하실까 봐, '네버 해브 아이 에버'는 우리나라에서 만든 시리즈가 절대! 단연코! 네버! 아님을 말씀드립니다.

짜잔

미드에서 'BTS 보유=세계 정복'이라는 언급이 나온 건 사실 새삼스러운 일이 아니긴 하다.


왜냐, BTS가 세운 기록들이 너무나 어마무시하기 때문이다.

먼저 유튜브 기록부터 볼까. 방탄소년단의 'DNA'는 유튜브 조회수 10억 뷰를 돌파한 상황이다.


이는 한국 보이그룹 중 최초의 기록.


뿐만 아니라 5억 뷰가 넘는 뮤직비디오만 무려 9편을 보유하고 있는 주인공이기도 하다.

BTS가 발표한 앨범의 성적도 어마어마하다.


올해 발표한 정규 4집 'MAP OF THE SOUL : 7'은 빌보드 200 차트에 1위로 진입하는 기염을 토했다.


또한 타이틀곡 'ON'은 빌보드 핫 100에서 4위에 올라 한국 그룹 사상 최고 기록을 세우기도 했다.

미국 외의 다른 나라에서도 방탄소년단의 인기는 대단하다.


소속사에 따르면 'MAP OF THE SOUL : 7'은 일본에서 판매량 42만 9000장으로 '오리콘 상반기 랭킹 2020 작품별 판매수 부문'의 '앨범 랭킹' 정상에 올랐다고 한다.


이는 1984년 마이클 잭슨의 '스릴러' 이후 처음으로 해외 가수 앨범이 1위에 오른 것이라고.

너무멋지다

어디 이뿐인가.


공신력 있는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한국 가수로는 최초로 본상을 수상한 바 있다.


(그대들, 어디까지 올라갈 거야... 신계? 천상계?)

이처럼 전 세계를 무대로 영향력을 미치고 있는 방탄소년단.


이들의 영향력을 입증하는 사건(?)도 있었으니 먼저 방탄소년단은 미국 뉴욕 유엔본부 신탁통치 이사회 회의장(Trusteeship Council Chamber)에서 열린 유엔 아동기금(UNICEF)의 청년 어젠다 ‘제너레이션 언리미티드(Generation Unlimited)' 발표 행사에 참석해 한국 가수 최초로는 유엔 정기 총회 연설에 나선 바 있다.


이 자리에서 'Love my self' 메시지를 전하며 전 세계 청춘들에게 용기를 주기도 했고.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퍼포먼스를 선보이는가 하면, 한국 가수 최초로 그래미 어워드에서도 무대를 꾸미기도 했다.

짱입니다요

이렇게 무수한 기록을 세웠으니 미드에서 언급될 만도 하지.. 암, 그렇고 말고.


미드에서도 인정한 BTS의 위엄! 앞으로 한국을 대표하는 가수로서 더 많은 활동을 해주시길.


(왠지 미드에서 더 많이 언급될 것만 같은 건 저뿐인가요? ㅎㅎ)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