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뷰 본문

게임·2017.08.08. 작성

물 속부터 하늘까지! '드래곤퀘스트 빌더즈 2' 프리뷰

월드 확장, 크래프팅 요소 강화, 최대 4인 멀티플레이 지원
프로필 사진
디스이즈게임 2,302명이 봤어요 ·개 댓글
 아래로 스크롤

블록으로 만들어진 '드래곤퀘스트' 세상이 돌아온다. 스퀘어에닉스는 6일 개최한 '드래곤퀘스트 축제'에서 <드래곤퀘스트 빌더즈 2>(이하 '드퀘빌 2')와 시연 영상을 처음 공개했다. 관련 영상은 1시간 10분 무렵부터 확인할 수 있다.

<드래곤퀘스트 빌더즈: 아레프갈드를 부활시켜라>(이하 '드퀘빌')는 <마인크래프트>처럼 블록으로 만들어진 세상을 탐사하며 각종 아이템을 조합, 마을과 시설을 짓고 유용한 도구를 만들어 몬스터의 침략을 막아내는 크래프팅 RPG다. 기존의 크래프팅 게임에서 '레시피' 등 편의 시스템을 더하고 전투, 퀘스트, 스토리 등 RPG 요소를 가미해 좋은 평가를 받았다. 

 

후속편인 <드퀘빌 2>에서도 기본 틀은 변하지 않았다. 6일 공개한 시연 영상에 따르면 그래픽과 탐사-재료 채집-몬스터 전투 구조는 동일하며, 전작에서 아쉬운 평을 들었던 월드 크기와 크래프팅을 더욱 강화한 것을 볼 수 있다.

 

 

# 물 속부터 하늘까지, 더 깊고 넓어진 블록 드퀘 세상

 

먼저 탐사할 수 있는 세상이 물 속부터 하늘까지 더욱 넓어졌다. 

 

전작의 강과 바다는 발목까지 오는 얕은 여울이나 몸 절반만 잠기는 웅덩이 혹은 접근이 원천 차단된 지역이었다. 하지만 후속작에서는 상당한 깊이가 있는 물 속 세상이 구현될 예정이다. 

 

시연 영상에서는 유저가 높은 절벽에서 뛰어내려 물에 빠지자 해저 풍경이 펼쳐지는 모습이 공개됐다. 물 속에서는 이동 속도가 느려지지만 무기를 들고 뛰거나 연속해서 점프해 수면 위로 올라갈 수 있다. 깊이와 부력이 구현되어 있기 때문에 이를 활용한 독특한 퍼즐이나 전투, 수중 탐사가 기대되는 부분이다.

 

또 높은 곳에서 뛰어내릴 때 '바람의 망토'를 활용해 글라이딩을 하는 모습도 공개됐다. 전작에서는 너무 높은 곳에서 뛰어내릴 경우 착지 대미지를 입었지만 글라이딩으로 내려오면 대미지 없이 안전하게 내려올 수 있다. 충분히 높은 곳에서 뛰어내리면 장시간 비행하며 풍경을 감상할 수 있다. 시연 영상 UI에는 관련 아이콘이 없기 때문에 장비 아이템이거나 기본 액션일 것으로 추측된다.

# 높이 제한 해제, 대각선 블록과 물리력을 가진 폭포 등장

 

전작에서 유저를 귀찮게 했던 여러 제약도 해제됐다. 

 

전작에서는 수중이나 지하 지형은 물론 높은 건물을 짓는데도 큰 제약이 있었지만, 월드 자체가 커짐에 따라 이런 제약이 해제될 것으로 보인다. 공개된 정보에 따르면 전작의 최대 높이보다 3배 더 블록을 쌓을 수 있다. 이외에도 대각선형 블록이 추가되어 정교한 건축이 가능해졌다. 

 

또 높은 곳에서도 물 블록을 놓아 공중 연못을 꾸미거나 둑을 무너뜨려 폭포를 만드는 등 물의 높낮이와 흐름을 통제할 수 있다. 시연 영상에서는 높은 곳에서 떨어지는 물은 수압이 발생해 낮은 곳에 있는 흙 블록을 무너뜨리는 장면도 볼 수 있다. 흘러내리는 폭포가 평지에 닿으면 상당한 넓이의 웅덩이가 생긴다. 절벽 아래에 흙 요새나 몬스터가 있다면 폭포를 만들어 무너뜨리는 플레이도 짐작할 수 있는 부분이다. 

# 더 편해진 '드퀘빌 2', 혼자 혹은 여럿이 함께 모험하자

 

전반적으로 UI가 간소화됐다. HP바는 전작 그대로지만 공복도는 빵 그림 대신 퍼센트와 얼굴 그림으로 바뀌었다. 나침반과 시계는 전작보다 작아졌고, 특정 버튼을 입력하면 카메라를 간편하게 조절할 수 있는 안내 메시지도 보인다.

 

하단 아이템 바는 불투명 바에서 투명 바로 바뀌었다. 바에 올려둔 아이템은 배경색이 생겨서 눈에 잘 띄도록 변경됐다. 더불어 장착하고 있는 장비 뿐 아니라 보조 장비도 아이템 바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외에 탐사를 할 때 NPC 동료와 개를 데리고 갈 수 있다. 전작 후반부에서 전투를 도와주던 동료에 이어 이번 작에서는 주인공을 따라다니며 자율적으로 재료를 모아오는 동료가 등장한다. 개는 유용한 아이템이 있는 곳으로 유저를 안내한다. 

 

시연 영상에서는 멀티플레이도 공개됐다. 유저들은 한 월드에서 자유롭게 활동하며 함께 채집이나 크래프팅을 할 수 있다. 시연에서는 유저 세 명이 함께 건물을 짓는 모습이 등장했으며, 추후 공개된 정보에서는 최대 네 명까지 플레이할 수 있을 것이라 밝혔다. 

 

<드래곤퀘스트 빌더즈 2>는 2018년 여름, PS4와 닌텐도 스위치를 통해 일본에 발매될 예정이다. ​

놓치지 말아야 할 태그

#초간단레시피

    많이 본 TOP3

      당신을 위한 1boon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