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뷰 본문

게임·2017.05.16. 작성

엔씨의 최종병기 ‘리니지 M’, 6월 21일 정식 출시

5월 16일엔 캐릭터 사전 생성 이밴트 진행 및 커뮤니케이션 어플 출시
프로필 사진
디스이즈게임 20,757명이 봤어요 ·개 댓글
 아래로 스크롤

엔씨소프트의 최종병기 <리니지 M>이 오는 6월 21일, 양대 마켓에 정식 출시된다.

 

엔씨소프트는 16일, 서울 ‘더 라움’에서 <리니지 M> 기자간담회를 개최하게 게임의 주요 특징과 일정을 공개했다.

 

<리니지 M>은 PC MMORPG <리니지>의 IP를 이용해 만든 모바일 MMORPG다. 게임은 ‘모바일 리니지’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원작의 화풍이나 주요 시스템을을 모바일 환경에 맞게 이식한 것이 특징이다. <리니지 M>은 맵과 NPC, 아이템 등을 원작과 동일하게 구현됐으며, 캐릭터의 레벨에 관계 없이 게임 내 모든 사냥터를 '자유롭게' 오갈 수 있는 100% 오픈월드를 특징으로 한다.

 

원작의 특징이었던 PVP 시스템은 더욱 강화됐다. 유저는 다른 캐릭터와의 PVP에서 승리했을 때, 패배 캐릭터와 그가 속한 혈맹에 도발 메시지를 보낼 수 있다. 반대로 패배한 유저는 자신을 죽인 유저 근처로 ‘텔레포트’할 수 있어 비교적 쉽게 복수할 수도 있다. <리니지 M>은 여기에 추가로 게임 내에 'PVP 북' 기능을 구현해 유저의 PVP 기록과 랭킹을 확인하게 할 예정이다.

 

게임은 여기에 추가로 모바일 환경에 맞춘 조작 시스템 ‘아크 셀렉터’ 시스템과 ‘단축 버튼’ 시스템을 적용할 예정이다. 아크 셀렉터 시스템은 유저가 손가락으로 화면에 특정 영역을 ‘그려’ 지정하면, 범위 내에 있는 적 다수를 목표로 지정할 수 있는 기능이다. 단축 버튼 시스템은 유저가 사용할 스킬이나 아이템을 순서대로 설정하면 버튼 하나를 연속으로 눌러 이를 사용할 수 있는 기능이다.

 

<리니지 M>은 이외에도 파티장이 목표 하나를 지정하면 파티원들이 손쉽게 집중공격을 할 수 있는 '일점사' 기능, 캐릭터 육성을 위한 1인용 인스턴스 던전 ‘시련 던전’, 유저 간 커뮤니케이션을 돕는 보이스 챗 기능과 커뮤니케이션 전용 어플 ‘M톡’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리니지 M>은 5월 16일 자정부터 사전 캐릭터 생성 이벤트를 실시하고, 커뮤니케이션 전용 어플 ‘M톡’을 선론칭한다. 게임은 6월 21일 양대 마켓에 동시에 출시될 예정이다.

놓치지 말아야 할 태그

#문재인

    많이 본 TOP3

      당신을 위한 1boon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