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뷰 본문

바람 피우는 남자들이 많이 한다는 행동

애인의 의심과 집착이 심하다면 필독!
프로필 사진
연애의 과학 작성일자2018.02.03. | 1,637,350 읽음
댓글


나 아무것도 안 했어...ㅠㅠ




듣기만 해도.. 피곤하지 않나요..?

지금까지 알기로
이렇게 의심이 많은 사람들은
애정 결핍이 심하거나
관계에 불안감을 크게 느껴서 그렇다는
이야기가 많았는데요.
이번에 한 박사님이
새로운 논문을 발표했습니다..

“애정 결핍?? ㄴㄴ해!!
내가 아주 충격적인 특징을 발견했지!”




솔직하게 말해봐


사우스 캐롤라이나 대학의 닐 교수는
‘의심과 질투’가 많은 사람의 특징을
알아내기 위해 100쌍의 커플들을 모집했어요.

커플들은 일주일 동안
다이어리를 가지고 다니면서


1. ‘애인이’ 바람나는 건 아닐까 의심 갔던 일
2. ‘내가’ 애인 말고 다른 사람에게 끌렸던 일

위와 같은 상황이 
일주일 간
몇 번이나 있었는지 기록했어요. 

이 기록들을 비교하자
의심 많은 사람들의
‘충격적인 특징’이 드러났습니다!
죄 없는 애인을 의심했던 사람들은
‘애인 말고 다른 사람에게 끌렸던 일’이
남들보다 훨씬 많았던 거예요!!

다른 이성에게 한눈을 많이 파는 사람이
오히려 자기 애인을 더 의심한다는 거죠!

   

어떻게.. 그럴 수가 있어..!!


교수는 이 런 이중적인 모습을
‘투영 효과’라는 이론으로 설명합니다.

심리학자 프로이트가 정립한 이 이론은

‘자신의 부끄러운 행동을
오히려 남에게 뒤집어씌우는 모습’을 뜻해요.
애인 말고 다른 이성에게 끌린 사람은
죄책감을 느끼게 됩니다.

그럼 이 죄책감을 없애 보려고
오히려 죄 없는 애인을 몰아붙이기 시작하죠.
“혹시 너(도) 바람피우는 거 아니야??!!”
하고 말이에요. 

그렇게 몰아붙이면서
어떻게든 작은 꼬투리라도 잡고 나면
꼭 내 잘못이 ‘쌤쌤’이 된 것 같은
기분을 느낄 수 있기 때문이에요.
이거 ’적반하장’이 딱 알맞은 말 아닌가요??
‘방귀 뀐 놈이 성낸다’도 그렇고요!!




그 놈의 바람기!!!


이렇게 정~~말 죄 없는 나를 계속 의심하고
별 것 아닌 일에 심하게 질투하는 애인이 있다면
다른 사람에게 한눈팔고 있는 건 아닌지
조심해 볼 필요가 있겠어요.
매일 나를 의심할 땐 언제고
바람을 피우고 있을지도 모르잖아요!

그럴 때에 대비해
미리 그 사람의 ‘바람기’를
측정해보는 것도 좋아요.

어떻게 측정하냐고요?
어렵지 않습니다. 몇 가지 설문에만 답하면 돼요. 

이 남자 정말 괜찮을까?
이 남자 바람둥이 아닐까? 싶을 때
꼭 해보면 좋을 <바람기 테스트> 이야기예요.

<바람기 테스트>는
전문적인 심리학 연구팀이 만든
과학적인 테스트입니다.
상대의 바람기를 객관적으로 판단해주죠. 

남자/여자 버전 모두 있으니
배너를 눌러 지금 바로 테스트 해보세요!
참고문헌
* Neal, Angela M., and Edward P. Lemay. "The wandering eye perceives more threats: Projection of attraction to alternative partners predicts anger and negative behavior in romantic relationships." Journal of Social and Personal Relationships (2017).

놓치지 말아야 할 태그

#카톡

    많이 본 TOP3

      당신을 위한 1boon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