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뷰 본문

라이브러리·2017.07.16. 작성

많은 남자들이 ‘이것’ 때문에 연애를 망친다

게임, 여자는 해도 되지만 남자는 하면 안 된다?
프로필 사진
연애의 과학 36,074명이 봤어요 ·개 댓글
 아래로 스크롤


나야, 게임이야?


어제는 우리의 3주년 기념일이었어요.

하지만 그는 여전히 오버워치에

빠져있었죠. 저는 참을 수가 없어서

“나야 게임이야? 지금 선택해.”하고 물었어요.

그가 뭘 선택할지 뻔히 알면서 말이에요.

(www.gamerwidow.com에 올라온 익명의 글)


눈물나는 이 사연,

혹시 당신도 공감되시나요?


게임이 연인이나 배우자 사이에

갈등을 만드는 경우는 생각보다 많은데요.


이번 글에선 게임이 연애에

어떤 악영향을 끼치는지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자기야, 나도 힐 좀 줘.


브리검 영 대학의 코인 교수는

게임이 연인들에게

어떤 문제를 일으키는지 알고 싶었어요.


교수는 2666명의 사람들을 모집해

설문조사를 실시했습니다.



조사 결과,

‘남자’들은 게임을 하는 시간이 길수록

여자친구와 더 자주, 많이 싸우고 있었어요.


그 뿐만이 아니라 싸우는 과정에서도

더 큰 폭력성을 드러내고 있었죠.

게임을 하는 남자들이

전부 나쁜 사람인 것도 아닌데,

도대체 왜 이런 결과가

나오게 된 걸까요?


교수는 가지 이유를 들어

이 결과를 설명했습니다.



#1. 데이트할 시간이 어딨어..


남자들은 여자보다
게임에 투자하는 시간이 더 길었어요.
여자친구를 위해 투자할 시간은
상대적으로 줄어들 수밖에 없죠.
(Chory & Banfield, 2009)

예를 들어 집안일을 함께 한다거나

여자친구의 고민을 들어주는 일 말이죠.

연인간의 교류가 적으면

남들보다 더 많이 싸울 수밖에 없어요.



#2.  으… 화가 난다...!


또 다른 이유는

바로 게임의 ‘장르’ 때문입니다.


남자들은 여자보다

폭력성과 선정성이 더 높은 게임을

선호하고 있었어요.


누군가를 때리고 죽여야 살아남는

게임들은 폭력성을 높이는 경향이 있죠. 

런 게임에 과하게 몰두하다보면,

갈등 속에서 과격한 모습을 보일

가능성도 커지게 되는 거예요.

(Anderson & Bushman, 2002)


 



같이 할 수는 없어?


그럼 왜 여자들은 게임을 해도

연인과의 갈등이 생기지 않은 걸까요?


이는 성별에 따라서

게임을 하는 목적에

차이가 컸기 때문입니다.


여성들은 게임을

하나의 데이트 방식으로

이용하는 사람이 많았어요.


남자친구와

조금이라도 더 함께하기 위해

게임을 하는 거죠.

이렇게 두 사람이

함께 즐기기 위한 목적으로

게임을 한다면 

등이나 폭력성이 높아지지 않아요.


게임이 문제가 아니라

연인을 내버려두고

혼자 게임에 빠져있는 게

갈등을 만드는 원인이라는 거죠.

그러니 너무 과하지 않게 하면서,

늘 내 애인에게도 신경을 써준다면

게임도 분명 좋은 취미가 될 수 있습니다!


이렇듯 연애에는 온갖 이유로

여러가지 갈등이 계속 생겨나죠.


이런 갈등을 근본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연인들이 꼭 알아야 할 것이 있습니다.


바로 ‘애착유형’이에요.


애착유형이란,

수 십년 간의 연구를 통해 증명된

가장 과학적인 연애 심리 유형이에요.


얼마나 정확하냐면,

커플의 애착유형만 알아도

평소 두 사람이 싸우게 되는 

근본적인 원인과 해결책에 대해

훨씬 더 정확하게 이해할 수 있을 정도죠.


-매번 같은 이유로 연애를 실패한다면

-연인과 비슷한 내용을 계속 싸운다면

-좀 더 안정적인 연애를 꿈꾼다면


아래 배너를 통해 애착유형을

꼭 한 번 알아보세요.


당신의 행복한 연애를 도와줄 거예요!!

참고문헌
* Coyne, Sarah M., et al. "Gaming in the game of love: Effects of video games on conflict in couples." Family Relations 61.3 (2012): 388-396.

놓치지 말아야 할 태그

#이번주말에어때

    많이 본 TOP3

      당신을 위한 1boon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