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뷰 본문

라이브러리·2017.07.17. 작성

다이어트중 살 안찌게 술 마시는 방법 7가지

프로필 사진
스마트인컴 182,997명이 봤어요 ·개 댓글
 아래로 스크롤
출처 : shutterstock

요즘 같이 푹푹 찌는 무더위에는 시원한 맥주 한잔이 절실히 생각날 때가 있죠. 하지만 다이어트 중이라면 섣불리 술잔을 들이킬 수 없을텐데요. 다이어트 중에 술자리 약속이 잡힌다면 다들 어떻게 하시죠? 알다다시피 알코올은 대부분의 다른 음료보다 열량이 더 많기 때문에 다이어트에 치명적인데요, 그렇다고 지인들과의 즐거운 시간마저 포기하고 싶지 않다면 다음과 같은 다이어트중 살 안찌게 술 마시는 방법 7가지를 참고해보세요!

Tip #1

술을 마시기 전에 단백질 위주의 식사를 한다.

술을 마시기 전에 단백질 위주 식사나 또는 섬유질이 많은 가벼운 샐러드로 배르 채웁니다. 알코올은 나쁜 열량이 많이 포함되어 있죠. 때문에 우리 몸이 지방을 태우는 작용을 방해 하는데요, 이러한 부정적인 영향으로 인해 다이어트에 최악이라는 불명예를 얻게 되었습니다. 알코올 섭취는 지방 연소를 지연시키는 것 뿐만 아니라 우리 몸의 체중과 신진대사를 조절하는 호르몬인 ‘렙틴’의 양을 감소시킵니다. 연구에 따르면, 술을 마시기 전에 음식을 먹으면 이 호르몬의 방출을 다시 활성화 시킬 수 있다고 하죠. 지방함량이 높은 음식(튀김, 삼겹살 등)의 섭취를 피하고 외출하기 전에 고단백 식사를 하고 술자리를 가지면 좋습니다. 시간이 없다면 아몬드 몇 알 또는 계란을 삶아 먹도 나가도 좋죠.

출처 : shutterstock
Tip #2

설탕 함량이 적은 술을 택한다.

무작정 술자리를 피할 것이 아니라 현명하게 마시는 것이 좋습니다. 그렇다고 도수만 높은 바카디 151을 들이키라는 뜻은 아닙니다. 미국의 국립알코올남용 및 중독연구소 (National Alcohol Abuse and Alcoholism)는 남성이 주당 최대 14잔을, 여성들은 매주 7잔을 마시는 것 까지는 건강에 무방하다고 합니다. 하지만 다이어트 중에 설탕 함량이 높은 술을 마시면 그간 운동한 것과 식단 조절이 모두 도루묵이 되버리고 말죠. ‘스릴리스트’에 따르면 설탕 함량이 높은 마가리타와 같은 칵테일류는 피하고 대신 리쿠어나 와인, 샴페인 또는 라이트 맥주를 선택하라고 권합니다.

출처 : shutterstock
Tip #3

허기와 갈증을 구분한다.

몇 잔의 술을 마시면 우리 몸은 곧바로 탈수가 시작됩니다. 더불어 알코올은 이뇨제입니다. 잔을 마무리 할 때마다 한 잔의 물을 곧바로 마셔주는 것이 좋습니다. 이렇게 하면 자연스럽게 과음하지 못하게 될 뿐 아니라 우리 몸에 수분이 충분히 유지 됩니다. 참고로 술을 마실수록 우리의 뇌는 배고픔과 갈증을 구별해 내기가 쉽지 않다고 합니다. 갈증을 허기로 판단해 많은 양의 안주를 섭취하게 되고, 결국 이는 다이어트에 치명적인 결과를 가져옵니다. 그러므로 음주 중에 충분한 물 섭취는 필수라고 생각하면 됩니다.

출처 : shutterstock
Tip #4

한번 술자리에서 두 잔만 마신다.

음주에는 많은 부작용이 있습니다. 그중 특히 안주를 입에 대지도 않았는데 체중이 늘어날 수 있다는 점은 정말 끔찍하죠. 사실 술은 더 많이 마시면 마실수록 피하는 것이 더 힘듭니다. 그럼 아예 술자리가 시작되기 전에 술의 양을 제한하는 것이 좋습니다. 구태여 술잔을 완전히 비울 필요도 없죠. 질병통제 예방센터(CDC)에 따르면 평균적으로 남성이 2시간 이내에 4잔 이상을 마실 겨우 알코올 소비는 폭음으로 이어진다고 합니다. 술자리에서는 단 두 잔의 술을 마시는 것이 적당한 즐거움을 망치지 않으며 다이어트의 문턱에서 멀어 지는 것을 예방할 수 있다고 하죠.

출처 : shutterstock
Tip #5

술 마시는 속도를 늦춘다.

물도 급하게 마시지 말라고 하죠. 술은 운전과 같이 마시는 속도가 빠를수록 멈추는 것이 더 힘들어집니다. 진탕 마시는 영역에 들어가면 체중이 혈중 알코올 농도와 함께 상승하기 시작하죠.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술자리에 나서기 전에 천천히 마시고 적정량을 마실 것을 스스로 다짐하는 것이 좋겠죠? 마시는 속도를 늦추면 술 소비가 적어 장기간에 걸쳐 부작용이 줄어 들기도 합니다.

출처 : shutterstock
Tip #6

잠들기 직전에 술은 피한다.

음주로 인한 체중 증가는 수면 부족의 간접적인 결과일 수도 있습니다. 저녁에 약간의 술을 마시면 알딸딸하여 졸리게 되지만, 결과적으로는 수면의 질을 향상시키지 못합니다. 오히려 연구에 따르면 잠자리에 들기 전에 마시는 술은 수면을 완전히 망칠 수 있다고 하죠. 당장은 느끼지 못하더라도 새벽에 더 자주 깨는 것이 사실입니다. 심지어 잠자고 일어난 후 심하게 허기지다는 생각에 하루 종일 과식할 확률이 높아지기도 하죠. 부득이한 술자리 약속이라 해도 취침시간에 가깝도록 하는 술을 들이키는 것은 다이어트에 절대 좋지 않습니다. 

출처 : shutterstock
Tip #7

다음날 아침에 건강한 식사를 한다.

술 마신 다음날 우리의 첫 번째 본능은 온종일 침대나 소파에 누워 잠을 자거나 해장하기 위해 라면 또는 찌개와 같은 맵고 짠 국물을 찾습니다. 하지만 이것은 우리가 정말 피해야 할 나쁜 습관이죠. 아무리 귀찮더라도 폭음 다음날 아침, 밖에 나가서 산소를 들이쉬고 산책을 해줍니다. 그리고 물을 많이 마셔주며 자극적이지 않은 과일, 채소, 건강한 지방 및 고단백 음식 등을 아침 식사로 먹어야 밤 동안에 몸에서 손실된 영양소를 충분히 보충해줄 수 있습니다. 

출처 : shutterstock

놓치지 말아야 할 태그

#알랴줌

    많이 본 TOP3

      당신을 위한 1boon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