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뷰 본문

트렌딩·2017.10.23. 작성

녹색 콜라에 들어간 풀은 '이것?'

허브의 다양한 매력
프로필 사진
RealFoods 90,197명이 봤어요 ·개 댓글
 아래로 스크롤

먹음직스러운 스테이크를 먹다 보면 늘 고민에 빠지게 되죠. 저 장식으로 있는 풀은 먹어도 되는 것일까~

출처 : shutterstock
궁금해

물론 드셔도 됩니다. 많은 음식 옆에 곁다리처럼 장식용으로 등장하는 풀은 '허브류'라고 볼 수 있는데요, 다 각기 다른 효능이 있답니다.

1. 파슬리(Parsley)

파슬리는 서양 기초 요리에 많이 쓰이는 3대 향신료 중 하나입니다. 향이 강한 잎보다는 풍미가 있는 줄기가 향신료로서 더 탁월하다고 하네요.

출처 : @anaterate

파슬리는 그 잎을 잘게 썰어 튀김옷을 만들 때 넣거나 과일이나 야채와 함께 갈아서 주스로 마셔도 좋습니다.

출처 : shutterstock
2. 로즈마리(Rosemary)

솔잎향이 나는 로즈마리는 양고기와 돼지고기를 굽거나 끓일 때 많이 넣는데요,

출처 : shutterstock

로즈마리를 생선 요리에 사용하면 비릿한 냄새를 없애준다고 해요. 비린내에 거부감이 있으신 분들이라면 생선을 조리하실 때 로즈마리를 투 to the 하!

출처 : shutterstock
3. 바질(Basil)

바질은 이탈리아 요리에 많이 쓰이는 허브로 쌉싸름한 맛이 은근히 중독적입니다. 두통, 신경과민, 불면증을 해결해주는 효능도 있다고 해요,

출처 : shutterstock

바질을 고기와 함께 먹으면 고기의 느끼함을 덜어준다고 하네요. 물론 바질은 토마토 요리나 생선요리에 많이 사용되기도 해요! 그 향긋함에 빠져보세요~

출처 : shutterstock
4. 레몬밤(Lemon Balm)

레몬밤 역시 이름처럼 상큼한 레몬향이 나서 고기를 먹을 때 쌈으로 활용해도 좋아요. 샐러드로도 활용할 수 있습니다.

출처 : shutterstock
5. 페퍼민트(Peppermint)

우리에겐 익숙한 페퍼민트, 후추처럼 톡 쏘는 맛을 가진 페퍼민트는 소화를 돕고 감기를 예방하며 목의 통증을 줄이는데 효과적입니다.

출처 : shutterstock

그래서 기온이 '뚝' 떨어진 요즘 같은 계절에는 이 페퍼민트차를 많이 먹곤 하죠.

출처 : shutterstock
6. 스테비아(Stevia)

우리에겐 다소 생소하지만 파라과이에선 옛날부터 감미료로 이용해온 '스테비아'. 단맛을 내는 스테비아의 경우 칼로리가 거의 없기 때문에 셔벗, 아이스크림, 츄잉 껌 등 다이어트 식품의 감미료로 이용한다고 하네요!

출처 : shutterstock

최근 많이 알려진 다이어트용 콜라에도 바로 이 스테비아가 들어갑니다. 설탕과 스테비아를 2:1 비율로 섞어서 칼로리가 낮은 콜라가 일본, 미국 등에서 판매 중이라고 하네요! 이건 어서 빨리 한국 도입이 시급하네요~!

[리얼푸드=김태영 에디터]

출처 : shutterstock
더 많은 리얼푸드 기사 보기

놓치지 말아야 할 태그

#반려동물

    많이 본 TOP3

      당신을 위한 1boon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