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뷰 본문

트렌딩·2017.06.14. 작성

워너원 멤버 황민현의 과거 먹방!

방탄·하이라이트·뉴이스트... 당신의 먹방 킹에 투표하세요.
프로필 사진
RealFoods 11,970명이 봤어요 ·개 댓글
 아래로 스크롤

아직도 먹방을,
'딱 봐도 잘 먹는 느낌이거나' '약간 덩치가 있거나'
이런 분들이 하신다고 생각한다면 이젠 오산!

출처 : giphy.com · @www.reddit.com

'먹방'이 대중화되면서 이미지를 관리해야 하는 아이돌들도 먹을 것 앞에선 내숭을 피우지 않고 있어요. 그게 더 인간답죠?^^

영화관람

나이, 성별을 막론하고
아이돌들도 먹방을 즐겨하는데요,
오늘은 대한민국 대표 남자 아이돌들의 먹방을 모아봤습니다. 잘 보시고 당신의 '먹방 킹'에 투표하세요!
1. 방탄소년단

이제 빌보드 차트를 점령한 아이돌, 방탄소년단의 멤버 '진'과 '제이홉'은 최근 <백종원의 3대 천왕>에 나왔는데요.. 데뷔 후 먹방 프로그램에 출연하는 것이 소원이었다는 꿈을 드디어 이룬!!!

출처 : 백종원의 3대천왕 캡쳐

특히 방탄소년단 '진'은 평소 요리하거나 먹방 영상을 인터넷에 올리며 스스로 '잇(EAT) 진'이라는 별명까지 지었다고 하니.. 그 만의 먹방 사랑을 엿볼 수 있었습니다.

출처 : 백종원의 3대천왕 캡쳐

방탄소년단은 최근 공식 트위터에 태국에서 촬영한 공식 디저트 먹방 영상을 올리기도 했는데요, 이쯤 하면 한류 먹방 전도사!?

출처 : 방탄소년단 공식트위터
2. 하이라이트

9년 차 중고(?) 신인 하이라이트. 하이라이트 역시 <백종원의 3대 천왕> 맥주 안주 특집에서 퓨전 크림치킨 먹방을 선보였는데요,

출처 : 뉴스핌

하이라이트는 치킨이 기름에 튀겨지는 소리에 대해 "빗소리 같다"며 감성에 빠지기도 하고, 예전 '비스트'로 활동할 때의 매일 파닭을 시켜먹던 숙소 생활을 추억하기도 했었어요.

출처 : 백종원의 3대천왕 캡쳐

최근 종영된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서도 삼겹살 캠핑 먹방으로 우승을 차지한 하이라이트! 이쯤 하면 먹방 킹 후보겠죠?

출처 : 마이 리틀 텔레비전 캡쳐
3. 블락비

먹방 중 단연 인기를 끌고 있는 것은 브이 앱(V앱)의 <같이 먹어요> 인데요 그중 가장 인상적인 먹방. 보고만 있어도 같이 먹고 싶어 지는 식욕을 자극했던 아이돌은,

출처 : V앱 같이먹어요 캡쳐

바로 블락비 피오. 먹을 것 앞에 두고 열일하시네요 ㅋㅋ 덕업일체의 느낌!

출처 : V앱 같이먹어요 캡쳐

수요미식회’ 돈가스 편에 출연한 블락비 피오의 돈가스 먹방도 빼놓을 수 없네요. 먹방 킹은 피오로 대동단결!?

출처 : 헤럴드경제
4. 뉴이스트

요즘 <프로듀스 101 시즌2> 출연으로 다시 핫해지고 있는 그룹 뉴이스트도 지난 1월 '같이 먹어요'에 출연했는데요,

출처 : V앱 같이먹어요 캡쳐

멤버들은 치킨을 먹으면서도 과거에 나왔던 모 치킨 브랜드의 '신호등 치킨'의 맛을 궁금해하기도 했죠.

출처 : V앱 같이먹어요 캡쳐

참고로 먹방 BJ 밴쯔는 이 치킨을 앞에 두고 "뱀이 이브에게 사과는 권했어도 치킨은 권하지 않았을 것"이라고 했으니 뉴이스트 멤버분들 이 글을 보신다면 신호등 치킨은 잊어주세요.

출처 : 아프리카 TV 캡쳐
5. 갓세븐

갓세븐 역시 최근 방송된 브이 앱 '같이 먹어요'를 통해 라면, 미역국, 김치찌개, 열무 비빔국수 등을 먹는 찜질방 먹방을 선보였는데요,

출처 : V앱 같이먹어요 캡쳐

"밥 한 공기의 반을 한 입에 먹고 싶다"
-갓세븐 뱀뱀-

뱀뱀의 도전에 멤버들은 입술은 큰데 입은 작고 또 밥은 많이 들어간다는 평가를 했네요.

출처 : V앱 같이먹어요 캡쳐
투표-내가 생각하는 '먹방 킹' 아이돌은?

무대 위에서는 카리스마, 평소에는 헤어와 메이크업으로 이미지 관리를 하지만 그들의 가장 솔직해지는 순간의 모습은 바로 '먹방'으로 볼 수 있죠.

앞으로 또 어떤 먹방들이 나올지 기대가 되네요!

그럼 조만간 '여자 아이돌 먹방 편'으로 만나요~


[리얼푸드=김태영 에디터]

더 많은 리얼푸드 기사 보기

놓치지 말아야 할 태그

#피식

    많이 본 TOP3

      당신을 위한 1boon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