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뷰 본문

동물·2017.07.12. 작성

5일장 강아지처럼 팔려갈 뻔한 토종 제주개들

프로필 사진
노트펫 127,681명이 봤어요 ·개 댓글
 아래로 스크롤

지난 11일 오전 제주도 축산진흥원 대강당에 수백명의 사람이 몰렸습니다.

토종 제주개 강아지를 분양받기 위해서였습니다.

출처 : 제주동물친구들

20마리 분양에 현장을 찾은 분양신청자만 254명. 

10대 1이 넘는 경쟁률로 아파트 청약 접수 현장을 방불케 했습니다. 


그 많은 사람들 속에서 자신의 이름이 불려질 때마다 기쁨을 감추지 못한 것은 당연했습니다.

진돗개, 삽살개, 동경개와 더불어 한국 토종개로서 제주개의
인기를 실감할 수 있었습니다.

출처 : 제주도 축산진흥원

이런 뜨거운 열기와 달리 이번 제주개 분양은 동물애호가들에게 많은 걱정을 안겼습니다. 


천연기념물 지정까지 추진할 정도로 소중한 개를 마치 시골 5일장에서 강아지 팔듯 분양하려 했기 때문입니다. 


출처 : 제주도 축산진흥원

당초 축산진흥원은 26마리를 일반에 분양 및 매각키로 했습니다. 


강아지 20마리에 노령견 4마리, 그리고 장애를 가진 강아지 2마리 이렇게였습니다. 


강아지 20마리는 5만원에 분양하고, 6마리는 3만원에 매각키로 했습니다. 


분양과 매각은 전화 및 방문 신청자를 대상으로 추첨을 하는 식으로 하기로 했습니다.


신청자에 대한 사전면담이나 입양환경조사는 계획에 없었고, 당첨만 되면 강아지를 현장에서 곧장 주는 방식이었죠.

출처 : 제주동물친구들 관계자

강아지가 어떤 환경에서 누구와 살게될 지, 데려가서 학대하지 않으면서 잘 키울지 등 관리측면은 고려대상이 아니었습니다. 


심지어 개를 판다고 비난받는 애견숍에서조차 사람을 보고, 강아지를 분양하는데 말이죠. 


다행히 제주도 축산진흥원은 이런 지적에 수긍하고, 상당 부분 수용하는 모습을 보여 줬습니다. 

방문신청을 의무화했고, 입양신청서와 함께 학대금지와 사후관리 등의 내용을 담은 동의서도 받았습니다. 

특히 추첨 당일 강아지를 주는 방식에서 당첨된 이들을 대상으로 10일 내에 현지방문을 실시, 사육환경 점검과 대상자 면담 등을 거쳐 분양여부를 최종 결정키로 했습니다. 


또 제주개들이 잘 살 수 있도록 동물등록 의무화와 함께 월 1회 이상 정기점검, 블로그 개설, 부득이한 양도양수시는 사전신고 절차 이행 등 사후관리책도 마련키로 했습니다.


제주개 분양은 우리 토종개들의 일반분양 실태를 돌아다보는 계기도 됐습니다.

전라남도 진도군이 관리하는 진돗개는 분양신청자를 전화로 접수 후 진돗개 사업소에서 유전자검사를 실시한 뒤 반출증을 교부하고 있습니다. 


경상북도 경산시가 관리하는 삽살개는 분양신청서를 작성해서 제출하면 삽살개 육종연구소에서 분양자를 선정하는 것으로 끝입니다.  

출처 : 제주동물친구들

분양된 강아지들의 사후관리가 잘되고 있는지 의심스러운 부분입니다.

경품판매되듯 아무런 검증절차를 거치지도 않은 사람들이 바로 개들을 데려갔을 생각을 하니 마음이 씁쓸했습니다."
-제주동물친구들 관계자-
반려동물가족 1000만 시대에 걸맞게 행정기관의 수준도 높아졌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놓치지 말아야 할 태그

#ㅇㄱㄹㅇ

    많이 본 TOP3

      당신을 위한 1boon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