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뷰 본문

게임·2017.08.09. 작성

오버워치 해외 팀이 피하고 싶은 나라

'네가 가라 코리아' 희비 교차한 오버워치 월드컵 조예선전
프로필 사진
네오필 281,744명이 봤어요 ·개 댓글
 아래로 스크롤

지난 8월 7일 새벽 2시경 우리 대한민국 대표팀의 오버워치 월드컵 16강전이 치러졌는데요. 꽤 늦은 시간이었는데도 불구하고 수만 명의 시청자들이 지켜보면서 오버워치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가늠해볼 수 있었습니다.

▲ E조와 F조의 조예선 결과

한국은 조별예선에서 오스트리아, 폴란드, 네덜란드 3개 국가를 4:0 전승으로 무참히 쓰러뜨리고 16강에 진출했습니다. 작년 오버워치 월드컵에서도 압도적인 차이로 우승을 차지한 전례가 있는 대한민국은 결승전까지 절대 만나고 싶지 않은 나라 1순위가 아닐까 싶습니다.

▲ 16강 진출은 확정이지만 사뭇 진지한 표정

마침 지난 8월 6일 밤에 있었던 E조인 우리나라와 네덜란드의 경기 직후에 F조인 캐나다와 러시아의 경기가 있었는데요.


사실 어떻게 보면 승패 여부 관계없이 두 나라 모두 16강 진출이 확정된 상황이었습니다만 경기 분위기는 전혀 그렇지 않았습니다. '반드시 이겨야 한다'라는 집념으로 똘똘 뭉친 선수들의 진중한 표정들이 압권이었죠.

▲ '절대 지지 않겠다'라는 의지가 보인다

불행하게도(?) 이 경기에서 지는 팀이 16강에서 한국과 만나야 했기 때문입니다. 예선에서 패배하고 사기가 떨어진 상황에서 한국과의 16강전이라니 어떤 팀이라도 달갑게 받아들이진 못할 겁니다. 더군다나 블리즈컨 티켓은 8강 팀부터 받을 수 있거든요.


'네가 가라 코리아'
사실상 여기서 이기는 팀이 8강 진출

▲ 5경기까지 정말 치열하게 싸우는 캐나다와 러시아

▲ 희비가 엇갈리는 양팀

▲ 해외 채팅창에는 'RIP RUSSIA', 'RUSSIA F' 라는 말이 가장 많이 보였다고

▲ '한국 안 만나도 된다' 행복한 캐나다의 메가추 선수

결국 숨 막히는 혈전 끝에 승리를 거머쥔 팀은 캐나다였습니다. 조별 예선을 마치고 인터뷰를 하는 메가추의 표정에서 행복함을 감출 수가 없더군요.


이와 반대로 러시아 팀은 모든 걸 내려놓은듯한 표정이었습니다. 러시아는 사실상 캐나다에 패했다는 사실보다 한국 팀을 다시 만난다는 사실에 우울했을 거란 생각이 듭니다. 실제로 작년 오버워치 월드컵 결승전에서 한국에게 4:0으로 완패한 경험이 있으니까요. 


2016 결승전 데자뷰
한 경기 내줄 뻔했지만

▲ 한국과 같은 라인 자리야 조합을 들고왔지만

▲ '데자뷰인가' 거의 뭐 답이 없는 상황

새벽 2시경 시작된 우리나라의 오버워치 월드컵 16강전. 많은 분들께서 예상했던 방향대로 흘러갔는데요. '조별 예선보다는 좀 더 팽팽하겠지'라는 생각도 있었습니다만 러시아 팀은 1세트에서 거점 A도 먹지 못한 채 완막당하고 맙니다.


그 이후 한국 팀은 3힐러라는 이례적인 조합을 꺼내들면서 러시아의 허를 찌르는 공격, 수 십초 만에 1세트를 따내고 맙니다.

▲ 해외 해설진도 '이걸 어떻게 상대해야하나' 혀를 내둘렀다는 후문

리장 타워에서 벌어진 2세트 또한 마찬가지였습니다. 파라를 꺼내든 플라워를 중심으로 러시아 팀은 입구에서조차 제대로 나오지 못 하는 풍경이 자주 그려졌고요.


자리야의 준바가 시도 때도 없이 중력자탄을 날려대면서 돌진 조합을 처참하게 무너뜨렸죠. 트레이서를 한 방에 재워버리는 류제홍의 수면 맛도 매콤했습니다.

▲ 어라.. 여기 분명 2층인데..

▲ 러시아 아나의 표정

3세트 볼스카야 인더스트리에서 러시아는 자신의 홈그라운드답게 분전하는 모습을 보여줬습니다. 러시아는 또다시 돌진 조합을 꺼내들면서 폴란드에 이어 두 번째로 A거점을 따낸 국가가 되었습니다만 B거점은 아쉽게 따내지 못했습니다.


동에 번쩍 서에 번쩍하는 캡틴 새별비 선수의 활약으로 아슬아슬하게 점령하지 못 했죠. 공수 전환 후 한국 팀은 플라워 겐지와 준바 솔져를 중심으로 승리를 따내는 데 성공합니다.

▲ 분명 양치할 때 구석구석 깨끗이 닦는 스타일일듯

▲ 참고로 캐나다는 여유롭게 8강 진출했다고

▲ '한국은 다른 팀들을 브론즈로 만들어버리는 재주가 있다. 이번 블리즈컨도 망했다.'라는 평가

그야말로 전 세계 무대에서 다시 한번 우리나라의 압도적인 실력을 뽐낸 셈인데요. 이를 본 해외 유저들은 '한국 팀이 우승하길 바라진 않지만 한국을 막을 팀은 없어 보인다.'라는 반응이 지배적이었습니다. 개중에는 '프랑스가 유일한 희망이다'라는 댓글도 보였습니다.

▲ 어느 정도 예견대로 됐다는 평가다

▲ 이중 한 팀이 우리의 8강 상대가 될 것

2017 블리즈컨 11월 3, 4일
오버워치 8강전 기대해보자

오버워치 월드컵 8강 본선부터는 11월에 있을 2017 블리즈컨에서 진행될 예정입니다. 우리나라의 4강전 상대는 중국 또는 스웨덴이 될 것이며 8강전 상대는 오는 8월 12일부터 있을 또 다른 조예선전과 16강전에서 정해질 겁니다. 어느 팀이 상대가 됐든 간에 방심하지 않고 최선의 결과 보여줬으면 하는 바람이네요.

놓치지 말아야 할 태그

#소개팅

    많이 본 TOP3

      당신을 위한 1boon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