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뷰 본문

SNS 발칵 뒤집은 엑소 세훈의 사진

박준 산문, 『운다고 달라지는 일은 아무것도 없겠지만』 중에서
프로필 사진
책 읽는 1분 작성일자2018.01.13. | 17,252 읽음
댓글

얼마 전, EXO 세훈의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사진 한 장

시인 박준의 첫 산문집

 『운다고 달라지는 일은 아무것도 없겠지만』 속 

「그 해, 행신」 글의 구절이었는데요,

『당신의 이름을 지어다가 며칠은 먹었다』 시인 박준의 첫 산문집으로
출간 즉시 베스트셀러에 오른 이 책.

『운다고 달라지는 일은 아무것도 없겠지만』 도서 속 좋은 문장을 나눠봅니다. 

관련 책
운다고 달라지는 일은 아무것도 없겠지만
운다고 달라지는 일은 아무것도 없겠지만
저자
박준
발행일
2018.01.24
출판사
난다
가격
정가 12,000원보러가기

놓치지 말아야 할 태그

#안물안궁

    많이 본 TOP3

      당신을 위한 1boon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