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뷰 본문

라이브러리·2017.11.07. 작성

오디오드라마로 듣는 너클볼 같은 소설
<완벽한 인생>

1억 원 고료, 제10회 세계문학상 수상작 <완벽한 인생>을 라디오 드라마로 들어보세요
프로필 사진
KBS콩 536명이 봤어요 ·개 댓글
 아래로 스크롤

한국시리즈 7차전. 한 중년 투수가 은퇴를 앞두고 마지막으로 마운드에 오른다.

출처 : pixabay.com

젊은 시절 야구 천재로 불리며 메이저리그까지 진출했던 투수 우태진.

출처 : pixabay.com

한편 경기장으로부터 10분 거리의 은행에서 권총 든 은행 강도가 인질극을 벌인다.

출처 : pixabay.com

그런데 인질을 잡은 범인의 요구가 황당하다.

출처 : pixabay.com

"어떠한 일이 있더라도 우태진이 중간에 마운드에서 내려오면 안 된다."

출처 : pixabay.com

"우태진이 한 회를 마칠 때마다 인질 세 명을 풀어주겠다."

출처 : kbs.co.kr

"만약 중간에 포기하고 내려오면 인질을 살해하겠다."

출처 : pixabay.com

인질범의 협박에 경기 내내 공을 던져야 하는 투수 우태진.

출처 : pixabay.com

강속구만 던졌던 그가 바람에 공을 맡기는 너클볼까지 던지게 되는데

출처 : pixabay.com

"가르치는 데는 10분, 배우는 데는 평생.(Ten minutes to teach but a lifetime to learn.)" 걸린다는 너클볼.

출처 : pixabay.com

타자를 농락하는 마구 너클볼까지 성공하면서
1회 초에서 9회 말 아웃카운트까지 버틴 투수 우태진.

과연 인질범은 왜 우태진에게 경기 끌까지 공을 던지게 한 것일까.

과연 이 경기는 어떻게 끝이 날까?

제10회 세계문학상 수상작. 소설 <완벽한 인생>이 그 수수께끼의 해답을 들려 드립니다.

한때는 잘 나갔던 퇴물 투수, 야구 선수가 꿈이었던 경찰청장 그리고 너무 큰 일을 저질러버린 입양아 출신 사회복지사

야구를 사랑한 세 남자의 기구한 이야기 <완벽한 인생>. KBS 라디오 한민족방송 라디오극장에서 들어보세요.

11월 한 달 동안 방송하는 <완벽한 인생> 홈페이지에서 대본과 함께 들을 수 있고 이동 중에는 KBS 라디오 애플리케이션 콩에서 들을 수 있습니다. (위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라디오 극장 홈페이지로 이동합니다~)

1 앱을 열고 '메뉴'를 터치합니다.

2 '다시듣기'를 터치합니다.

3 '다시듣기'에서 '데일리'를 터치하고 '채널선택'을 터치합니다.

4 '채널선택'에서 '한민족방송'을 터치합니다.

5 '한민족방송'에서 '라디오 극장'을 터치합니다.

6 '라디오 극장'의 <완벽한 인생> 듣고 싶은 회차를 선택합니다.

놓치지 말아야 할 태그

#안물안궁

    많이 본 TOP3

      당신을 위한 1boon

        더보기